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이국주 "다이어트 선언한 적 없어…SNS 기사화 억울"

by스포츠투데이

스포츠투데이

이국주 다이어트 / 사진=KBS2 해피투게더4

코미디언 이국주가 '다이어트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25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는 '근황 신고식' 특집으로 꾸며져 박연수, 송지아, 정주리, 이국주, 강예빈이 출연했다.


이날 이국주는 최근 불거진 다이어트 논란에 대해 "난 다이어트 선언한 적이 없다. 그냥 이러다가는 몸이 터지겠다는 생각에 다이어트를 하게 된 거였다"고 밝혔다.


그는 "몸무게가 항상 리즈 갱신을 했다. 데뷔 때보다 25kg 쪘다"며 "그때도 뚱뚱한 캐릭터로 뽑힌 건데 점점 쪄서 이제는 안 되겠다 싶어서 운동하고 탄수화물 끊었다. 그렇게 한 달 넘으니까 8~9kg가 빠졌다"고 설명했다.


이국주는 "라디오에 출연해서 살 빠졌다고 하길래 '8~9kg 빠졌다'고 했을 뿐이다. 나의 다이어트는 끝났다. 더이상 할 생각이 없는데 SNS 사진이 기사화되면서 계속 다이어트 얘기가 나온다"고 억울함을 토로했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