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컬처 ]

가수 이적이 '죽음'에 대한 동화책을 쓴 이유

by북적북적

어렸을 때, 너무나도 혼란스러웠습니다


최근 tvN <책 읽어드립니다>에서 <신곡>을 다뤘습니다. 죽음에 대한 책이지요. <신곡>을 다루며, 죽음에 대한 이야기는 사회 곳곳을 진단하고 문제와 진단과 반성을 전해주었습니다.

Q. 이적이 쓴 죽음에 관한 책이 있다?

출처tvN <책 읽어드립니다>

이날 화제가 되었던 또 하나의 죽음에 대한 책이 있었는데요. 바로 이적이 쓴 죽음에 대한 동화책이었습니다.

어느 날 갑자기 사라진 할아버지

현관에 가면 할아버지 구두가 있고

옷장에 가면 할아버지 옷이 아직 있는데

<어느 날> 할아버지가 돌아가셨대요

도장 가게에서 걸려온 전화. 할아버지 도장만 덩그러니.

아버지는 할아버지 이름을 백 개나 찍어주시고...

왜 하필 '죽음'에 대한 동화책일까?

출처tvN <책 읽어드립니다>

어렸을 때, 너무나도 이해할 수 없었던 일이었어요. 죽음이라는 게.

출처tvN <책 읽어드립니다>

제가 어렸을 때, 죽음이 너무 풀리지 않는 이해할 수 없는 일이었어요. 어렸을 때 그게 생각나서, 아이들에게 죽음을 차근차근 설명해주고 싶다고 생각했어요. 나처럼 혼란스럽지 않고, 아이들이 죽음을 조금 더 이해할 수 있도록

할아버지가 멀리서 오셔서, 우주에서 오셔서 다시 우주로 돌아가셨다고 이해하는 아이

출처tvN <책 읽어드립니다>

아이의 시선으로 쓴 책. 죽음에 대해서

출처tvN <책 읽어드립니다>

아이가 궁금한 것은 아주 많습니다. 삶이 우리 곁에 늘 존재하는 것처럼 언제든지 죽음을 마주할 수도 있겠지요. 그게 아이라서 피해가거나 이해할 수 없도록 둬야 하는 일은 아닐거에요. 아이가 '죽음'을 궁금해 한다면, 나중에 알게 될거야. 라고 미루지 않고, 작은 어른인 아이도 알 수 있도록. 이적, <어느 날>을 추천합니다.


관련도서 : <어느 날>(알라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