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연애의 맛2'→실제 연인
오창석♥이채은, 이틀째 뜨거운 관심ing

by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연애의 맛2' 오창석과 이채은이 실제 연인으로 발전했다. 이 같은 소식에 이틀째 관심이 끊이지 않고 있다.


배우 오창석, 이채은은 지난 2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LG 트윈스의 경기에 앞서 시구자와 시타자로 등장했다. 이날 오창석은 시구에 앞서 "이채은과 연애를 시작했다"고 직접 고백해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경기 중에도 달달한 분위기가 이어졌다. 오창석이 자연스럽게 이채은의 손을 잡기도 하고, 키스타임에선 오창석이 이채은의 이마에 뽀뽀를 하기도 한 것. 실제 연인과 다르지 않은 행동이었다.


이와 관련해 오창석 소속사 PF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이날 엑스포츠뉴스에 "두 사람이 교제를 하는 것이 맞다. 사생활이라 교제 시작 시기는 알 수 없지만 최근에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공식 연인이 됐음을 인정했다.


오창석, 이채은은 TV조선 '연애의 맛2'을 통해 연인으로 발전했다. 첫 만남에서부터 이채은에 대한 호감을 표현해왔던 오창석은 결국 프로그램 속 커플이 아닌 실제 커플이 되는 데에 성공했다. 최근 방송에서는 이채은이 오창석의 드라마 촬영장을 찾아 깜짝 생일 축하 파티를 해주고, 오창석은 그런 이채은을 안아주는 모습으로 달달함을 안기기도 했다.


한편 이날 오창석과 이채은의 야구장 속 모습은 방송을 통해 공개 예정이다. 두 사람이 연인이 됐음을 공개하는 장면이 생생하게 담기는 것. 시즌1을 통해 연인으로 발전, 결혼한 이필모 서수연 부부처럼 이들 역시 연인에서 더 나아가 결혼에 골인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박지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