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백주부 보고 있나"…'엑시트' 소유진, 멘토 황치열 만나 우승

by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엑시트' 소유진이 멘토 황치열을 만나 음치 탈출에 성공, 우승까지 거머쥐었다.


24일 방송된 KBS 2TV 설 특집 '음치는 없다 엑시트(이하 엑시트)'에서는 소유진이 백종원과 연애 시절 일화를 고백했다.


이날 음치 스타 김응수, 이미도, 강성태, 이혜성, 소유진이 블라인드 뒤에서 노래를 불렀다. 이들을 도와줄 멘토는 김태우, 황치열, 홍진영, 홍경민, 노라조. 가수 활동도 했던 소유진의 등장에 멘토들은 놀랐고, 소유진은 '파라파라퀸'에 대해 "하루 녹음하고 한 번 무대에 섰다"라며 사실은 노래를 못한다고 털어놓았다.


뮤지컬 무대에도 섰지만, '노래는 기대하지 말아라'란 후기에 자신감이 떨어졌다고. 특히 소유진은 "남편과 연애할 때 매일 노래방에 갔는데, 결혼하고 가자니까 사실은 내 노래를 듣기 힘들었다고 하더라"라고 밝혔다.


소유진의 멘토는 황치열이었다. 집에 돌아간 소유진은 "황치열 씨가 노래 선생님이 됐다. 춤도 배워도 돼?"라고 물었다. 백종원은 "'파라파라 퀸' 춤이면 되잖아. 노래는 배워야지"라며 아이들에게 "엄마 노래하는 거 들어봤어? 안 듣는 게 나아"라고 말하기도. 이어 백종원은 황치열에게 전화해 "고생하겠다. 선천적으로 안 될 건데. 중간에 포기하지 마"라고 당부했다.

엑스포츠뉴스

이어 노래방에서 만난 황치열과 소유진. 소유진은 백종원과 연애 시절에 노래방 갔을 때를 재연하기도. 황치열은 선미의 '가시나'를 추천했고, 이를 들은 백종원은 "가시? 버즈"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심진화는 "충분히 잘할 수 있다. 이거 하며 넷째 나오는 거 아니냐"라고 용기를 불어넣었다.


소유진의 첫 녹음. 황치열은 호흡이 길어지니 제자리 뛰기 상태에서 노래를 연습하라고 조언했다. 또한 황치열은 "춤추면서 노래를 부를 수 있다니까"라며 소유진에게 자신감을 심어주었고, 소유진은 "저 파라파라퀸이었나 보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백종원은 소유진이 '가시나' 안무를 선보이자 백종원은 "이건 심신이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무대에서 소유진은 '가시나'로 지금까지와는 다른 매력의 무대를 선보였다. 멘토들의 반응도 폭발적이었던 소유진은 우승까지 차지했다. 소유진은 크게 기뻐하며 열정을 찾게 해준 '엑시트'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멘토 황치열은 "종원이 형 보고 있나?"라고 밝혔다.


한편 2020 설 특집 '엑시트'는 가상력 심폐 소생 음악 쇼로, 음치 스타들이 멘토들의 맞춤 트레이닝을 받고 음치 탈출에 성공했다. 이미도는 백지영의 '잊지 말아요', 강성태는 임재범의 '비상', 이혜성은 홍진영의 '엄지 척' 등을 선보여 달라진 모습을 보였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2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