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김래원, 입금 後 "한 달에 15kg 빼기도..촬영때는 75kg 유지"

by이데일리

이데일리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배우 김래원이 다이어트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이하 ‘냉부해’) 에서는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의 김래원과 강기영이 게스트로 출연해 자신들의 냉장고를 공개했다.


이날 김래원은 ‘입금과 동시에 독하게 살 빼는 스타 1위’를 차지한 것에 대해 한 달에 15kg을 감량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그는 “영화를 해야 했는데 체중조절을 할 시간이 없어서 신경을 많이 썼다”라며 “나는 굉장히 많이 먹는데 다이어트를 할 때 국이나 찌개를 안 먹고 물을 먹는다. 짠걸 안 먹고 아침에 40분 유산소를 하고 웨이트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한창 많이 먹을 땐 갈비 8인분에 냉면을 먹었다. 하루 5끼도 먹었다”며 “살이 많이 쪘을 땐 92kg이었다. 작품 들어가면 75kg을 유지한다. 살이 잘 찌고 잘 빠지는 타입인데 5kg은 금방 빼는 편”이라고 전했다.


[이데일리 김민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