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전참시' 장성규 "유튜브 수익 月 20억" 회당 수익은?

by이데일리

이데일리

전참시 장성규, 유튜브 수익 공개.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인 장성규가 유튜브 채널 수익을 공개했다.


장성규는 12일 오후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유튜브 채널 ‘워크맨’ 조회수가 1000만명이 넘었다”는 말에 “감사 인사 드리려고 나왔다”라고 말했다.


이어 수입 관련 질문에 장성규는 “저는 공개할 수 있다. 처음에는 40만원으로 시작, 지금은 회당 100만원을 받는다. 채널 수익은 한 달에 20억원이 넘는다고 하더라”라고 밝혔다.


장성규는 ‘나 혼자만의 개인 채널이었으면 하는 욕심은 없냐’는 양세형의 질문에 “솔직히 그런 생각 안 든다. 그걸로 다른 일이 많이 생겨서 더 욕심내고 싶지 않다”고 전해 이목을 모았다.


이날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장성규의 라디오 첫 방송 날의 일상이 그려졌다.


MBC FM4U ‘굿모닝 FM 장성규입니다’의 DJ가 된 장성규는 방송 중 아들 하준 군의 전화연결에 눈시울을 붉혔다. 장성규는 “울면 안 되는데. 하준이라는 이름만 들어도 그렇다”면서 “부족한 내 모습이 생각나고 못난 아빠라는 게 느껴진다”고 말해 이목을 모았다.


한편 유튜브 채널 ‘워크맨’은 ‘세상 모든 JOB것을 리뷰한다’는 슬로건 하에 장성규가 각종 직종에 도전, 1일 아르바이트 체험을 하는 과정을 담는다.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