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옥주현, 악플러에 "이럴 시간에 생활비 벌어라" 일침

by이데일리

이데일리

옥주현. 사진=이데일리DB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악플러를 공개적으로 비판했다.


옥주현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악플러가 보낸 다이렉트 메시지(DM)를 캡처해 공개했다.


한 누리꾼은 옥주현에게 “X나 못생겼어, 성형 몇 번 했음?”, “예쁜 척 하지마. 성괴(성형괴물이라는 뜻)X아”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이에 옥주현은 “예쁜 척이 역겨우면 보지 마세요”라며 “왜 굳이 이렇게 시간을 저에게 쓰냐. 계정까지 따로 파가며. 이럴 시간에 생활비나 버세요”라고 답했다.

이데일리

사진=옥주현 SNS

그는 이어 “잘못을 했으면 비난을 받아야겠지”라며 “하지만 그게 아닌 저렇게 시간을 내 남에게 헛수고하는 분들은 병을 앓고 있는 가여운 분들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혹시 저런 분들의 수고에 후배분들 다치지 마시라고 제가 받은 DM을 굳이 캡처해 올렸다”며 “오늘의 금쪽같은 시간 속 소소한 행복을 느낄 수 있는 하루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옥주현은 현재 뮤지컬 ‘레베카’에 출연 중이다.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