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전국4등’ 차인표 친형, 차인혁 CJ올리브네트웍스 수장 낙점

by이데일리

이데일리

SBS ‘힐링캠프’ 캡처.

CJ그룹이 30일 정기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CJ올리브네트웍스 대표이사 겸 그룹 CDO(Chief Digital Officer)에 차인혁 총괄부사장(53)이 내정됐다.


1966년생인 차 신임 대표는 서울대 전자공학과 학사와 석사를 졸업한 후 펜실베이니아대학교 대학원 전자공학과 박사과정을 마쳤다. 이후 미국의 통신장비제조업체인 루슨트테크놀로지와 특허전문기업 인터디지털 엔지니어링 매니저를 거쳐 삼성 SDS 상무, SK텔레콤 전무, 스마트시티 특별위원회 대외협력소위원장 등을 지냈다.


IT·통신업계를 두루 거친 차 신임 대표는 지난 9월 CJ 그룹에 합류해 CJ 디지털혁신 TF 부사장을 역임했다. 그는 오랜 기간 국내외 다양한 분야에서 쌓은 경험을 토대로 그룹 전반의 DT전략과 IT 신사업을 추진을 맡는다.


이데일리

차인혁 CJ올리브네트웍스 대표 내정자 (이데일리DB)

차 신임 대표는 배우 차인표씨의 친형으로도 유명하다. 차 대표와 차인표씨의 부친은 항만회사 우성해운의 회장인 차수웅씨다. 차인표씨는 2012년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형이 공부를 제일 잘했고 그다음이 동생, 나는 반에서 20등 정도로 제일 못했다”라고 말했다. 3남 1녀 중 장남인 차 신임 대표는 학창시절 전국 4등까지 한 수재이기도 하다.


차인표씨의 남동생 차인석씨는 2013년 구강암으로 세상을 떠났다. 차인석씨는 미국 MIT 공대 경제학부출신에 RBS 스코틀랜드왕립은행에서 전무로 재직했다.



[이데일리 김소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