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박보영 CCTV 공개' 카페 주인 "자랑하고 싶어서…진심 죄송"

by이데일리

이데일리

‘본격연예 한밤’(사진=SBS 캡처)

배우 박보영의 CCTV 속 모습을 캡처해 공개한 카페 주인이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지난 8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박보영, 김희원이 찾은 카페 주인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앞서 박보영, 김희원은 영덕에 위치한 이 카페를 찾았고 그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며 열애설이 불거졌다. 특히 카페 주인이 박보영의 모습이 담긴 CCTV를 캡처해 공개한 사실이 알려지며 논란이 불거지기도 했다.


카페 주인은 “연예인이 왔다는 것을 조그마하게 자랑을 하고 싶어서 사진을 붙였다. 이렇게 큰 사건으로 번질 줄 몰랐다”며 “사죄를 어떻게 해야할 지 모르겠다.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어 “박보영, 김희원 씨가 와서 반가운 마음에 사진 촬영과 사인을 부탁했다. 연예인이 우리 가게에 온 건 영광”이라며 “박보영 씨는 사진 찍는 걸 안 좋아하더라. 사인만 받았다”고 설명했다.


기념 사진을 찍지 못해 아쉬워 CCTV를 캡처해 공개했다는 것이다. 이 캡처 사진을 한 네티즌이 자신의 블로그에 공개했고 이를 목격한 다른 네티즌이 박보영, 김희원의 목격담을 얹어 열애 의혹을 제기했다.


열애설이 불거진 후 박보영은 자신의 팬카페에 “지금은 나이를 떠나 좋은 친구, 좋은 선후배 사이다”며 김희원과 열애를 부인했다.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