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이상아 운전 중 안전벨트 미착용 논란→당당 대응 빈축

by이데일리

배우 이상아가 안전벨트를 착용하지 않고 자동차를 운전하는 모습이 누리꾼들의 빈축을 샀다.

이데일리

(사진=이상아 인스타그램)

이는 이상아가 지난 17일 인스타그램에 새로 구매한 중고 자동차 시승 영상을 올리면서 불거졌다. 이상아는 “신났다. 여행 편하게 다닐 수 있겠다”며 들뜬 감정을 드러냈다.


그러나 안전벨트를 착용하지 않은 사실이 문제가 됐다. 영상에서는 차량 내 안전벨트 미착용 경고음이 계속해서 울리고 있는 상태였지만 이상아가 이를 무시한 채 운전에 집중하는 모습이 보여졌기 때문이다.


이를 둔 몇몇 누리꾼들이 “안전벨트를 매라”고 댓글로 지적했지만 이상아는 “동네 한 바퀴(인데 뭐가 문제인가)”란 답변으로 대응하자 논란이 커졌다. 이 영상이 여러 커뮤니티 사이트로 퍼지며 비판 여론이 확산되자 이상아는 해당 인스타그램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이 영상 역시 삭제된 상태다.


한편 현행 도로교통범 제50조 제1항에 따르면 자동차 운전자는 운전 시 좌석 안전벨트를 착용해야 하며 이를 어길 시 약 3만원의 벌금이 부과된다.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