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정우성 사과, 염정아 '꽃' 비유 때문?

by전자신문

정우성 사과, 염정아 '꽃' 비유 때

(사진=정우성 인스타그램)

배우 정우성이 인터뷰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정우성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우선 여러분의 애정어린 지적에 깊은 감사를 표합니다. 표현한 사람의 의도와 상관없이 받아들인 대상이 불편한 마음을 느낀다면 그 표현은 지양돼야 하고 사과를 해야 마땅하다고 생각합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개인적으로 이 기회를 통해 우리 사회에서 무의식적으로 쓰여지고 있는 차별적 표현이 어떤 것들이 있는지 생각해보고 또 스스로를 돌아보고 성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밝혔다.


또 그는 "여러분의 좋은 가르침 다시 한 번 감사하고 여러분이 느끼신 불편한 마음에 깊은 유감과 사과의 마음 전합니다"라고 전했다.


앞서 정우성은 영화 개봉을 앞두고 진행된 인터뷰에서 아티스트컴퍼니 소속 배우인 염정아가 ‘SKY캐슬’에서 열연하고 있는 것을 언급하며 “꽃은지지 않는다는 걸 온 몸으로 입증했다”고 칭찬했다.


이에 일부 누리꾼들은 여배우를 ‘꽃’으로 비유한 것이 시대착오적이며 성차별적인 발언이라고 지적했다. 이 같은 논란에 대해 피드백을 남긴 것으로 보인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