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이나영 '유니클로→탑텐'…'보이콧 재팬' 순풍 타고 갈아탄 광고주

by이투데이

'보이콧 재팬' 여론, '유니클로' 이나영 스카우트 한 '탑텐'

이투데이

배우 이나영이 유니클로 모델에서 탑텐 전속모델로 변신했다. 탑텐 입장에서는 '보이콧 재팬' 여론을 등에 업고 과감한 투자에 나선 모양새다.


31일 SPA 브랜드 탑텐 측에 따르면 배우 이나영이 이번 F/W 시즌 메인 모델로 낙점됐다. 관련해 최근 이나영에 대한 캠페인 촬영을 진행하고 화보 이미지를 공개했다. '보이콧 재팬' 분위기 속에서 반사이익을 누리게 된 탑텐이 스타 마케팅에 박차를 가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특히 이나영은 앞서 유니클로 모델로 활약하면서 TV CF 등에 출연한 바 있어 파장은 적지 않을 예정이다. 일본과 한국의 대표적 SPA 브랜드의 대결 속에서 이나영이 경쟁 업체 모델로 이른바 '스카우트' 된 셈이라서다.


한편 일본 불매운동을 중심에 둔 '보이콧 재팬' 여론으로 유니클로 등 일본 브랜드가 집중 타격을 받고 있는 상황이다. 이 가운데 대체재로 각광받는 탑텐이 어느 정도의 반사 이익을 볼 수 있을지도 관건이다.


이투데이/이윤미 기자 (yunmi@e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