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라이프 ]

이러지만 말자!
연인이 헤어지는 이유 10

byGirlStyle 걸스타일 코리아

평생을 함께할 것처럼, 이별은 절대 상상할 수 없을 것처럼 온갖 달콤한 말로 사랑을 속삭였어도, “헤어지자”는 말 한마디면 모든 것이 끝나지. 그렇게 사랑했으면서, 너 아니면 안 된다고 했으면서 사람들은 도대체 왜 헤어지자고 말하는 걸까?

유타 대학의 사만다 조엘 교수는 이상한 구인 공고 하나를 냈어.

 

“현재 만나는 연인과 조만간 헤어질 예정인 사람들만 연락 주세요.”

커플은 물론 부부까지, 총 299명이 연인과 곧 헤어질 거라며 교수에게 연락해왔는데, 교수는 그들이 도대체 왜 이별을 결심한 건지 그 이유를 심층 분석했지. 커플이든 부부든 헤어지는 이유는 비슷했어.

1. 사이가 멀어져서

대화도 거의 하지 않고, 예전에 내가 알던 그 사람이 아닌 것 같고, 사랑이 끝났다는 느낌이 들 때.

2. 다 마음에 안 들어서

연인에게 불만도 많고, 관계 자체도 썩 마음에 들지 않아 연인과 함께 있어도 더 이상 행복하지 않을 때.

3. 재미없어서

얘기도 잘 안 통하고 어떤 데이트를 해도 딱히 큰 재미를 느끼지 못할 때.

4. 성격이 별로라서

매너도 없고, 배려심은 더 없고, 한없이 게으르며, 심지어 성격도 별로일 때.

5. 요구하는 게 너무 많아서

이거 해줘, 저거 해줘, 여기 가자, 저기 갈래, 자꾸 뭔가를 하자고 조를 때.

6. 아무 감흥이 없어서

연인이 잘해줘도 크게 고맙지도 않고, 뭐 하는지 궁금하지도 않고, 없어도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들 때.

7. 다른 점이 너무 많아서

성격도 안 맞고, 살아온 방식도 다르고, 추구하는 가치관도 다를 때.

8. 점점 나쁜 사람이 되는 것 같아서

애인도 잘한 건 없지만, 애인에게 자꾸 화내고, 상처 주는 자기 모습을 발견했을 때.

9. 관계가 불평등해서

한쪽이 일방적으로 주도권을 쥔 불평등한 관계거나 내가 손해 보는 느낌이 들 때.

10. 내 기대를 충족시키지 못해서

애초에 내가 생각했던 사람이 아니었고, 내가 원하는 만큼 노력하지도 않으며, 앞으로도 잘 만날 것 같지 않을 때.

 

텍스트 : 걸스타일 코리아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소스 출처 : 연애의 과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