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라이프 ]

금연하려면 ‘이것’ 하라

by하이닥

요가와 인지 행동 치료를 병행하면 금연 효과가 좋아진다는 것이 연구를 통해 밝혀졌다. 미국 브라운 의과대학교 정신 의학 및 인간 행동 배스 C 벅 박사 연구팀이 200명 이상 성인 흡연자에 대한 무작위 대조 실험을 진행했다.

 

그 결과 8주간 흡연에 중점을 둔 인지행동치료를 하고 일주일에 두 번 아헹가 요가에 참여한 사람은 인지행동치료와 일반 건강 수업을 받은 사람보다 금연에 성공할 확률이 37% 더 높았다.

금연하려면 ‘이것’ 하라

흥미롭게도, 요가를 한 그룹 중 담배를 많이 피우는 ‘헤비 스모커’는 더 쉽게 금연에 성공했다. ‘라이트 스모커’는 일반 건강 수업을 들었던 흡연자와 비교하여 금연할 확률이 두 배 이상 높았다. 각 요가 수업에서 금연 확률은 12% 증가했지만, 치료 프로그램이 중단된 후 3개월, 6개월 뒤 실험 참여자를 다시 만났을 때 금연 효과는 더 이상 나타나지 않았다.

 

벅 박사는 "프로그램이 끝난 후 많은 사람이 요가를 계속 연습하지 않아 효과가 나타나지 않았을 수도 있다”고 말하며 “어떤 운동이든 직접 해야 효과가 지속한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니코틴과 담배 연구(Nicotine and Tobacco Research)에 실렸으며 메드스케이프 등에 보도됐다.

 

이보미 하이닥 건강의학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