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부모 사기 논란' 비 측 "원만 해결 위해 최선 다할 것"

by뉴스1

'부모 사기 논란' 비 측 "원만 해

뉴스1 DB © News1

'부모 사기 논란'에 휩싸인 가수 비 소속사 측이 사실 확인 중이라는 입장을 발표했다.


소속사 레인컴퍼니 측은 27일 오후 뉴스1에 "빠른 시일 내로 당사자와 만나 채무 사실 관계를 확인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또 "해당 내용과 관련해 신중한 대응과 사실 확인을 위해 공식입장이 늦어졌음에 양해 부탁드린다"며 "고인이 되신 비의 어머니와 관련된 내용이라 빠른 시일 내 원만한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A모씨는 과거 자신의 부모가 비의 부모에게 사기를 당해 총 2300만 원을 받지 못했다는 글을 온라인 게시판에 최근 남겼다. A씨는 청와대 국민 청원 게시판에까지 이 내용을 올리며 호소했다.


이하 내용 전문.


안녕하세요 레인컴퍼니입니다.


소속사 측은 해당 내용과 관련하여 신중한 대응과 사실 확인을 위해 본 공식입장이 늦어졌음에 양해 부탁 드립니다.


현재 저희는 해당 내용에 대해 정확한 사실여부를 파악 중에 있습니다.


상대 측이 주장하는 내용은 고인이 되신 어머니와 관련된 내용이라, 빠른 시일 내에 당사자와 만나 채무 사실관계 유무를 확인 후, 원만한 해결을 위해 최선의 노력 다 할 것 입니다.

 

(서울=뉴스1) 강고은 기자 = kang_goeun@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