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미스터트롯' 천명훈 "연습만큼 못해 속상" 눈물…추가 합격자 선발

by뉴스1

뉴스1

TV조선 '미스터트롯' 캡처 © 뉴스1

'미스터트롯' 천명훈이 눈물을 흘렸다.


천명훈은 9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미스터트롯'에서 아이돌부 마지막 출연자로 무대에 섰다. 그는 "부담 보이는 잊어 달라. 1세대 한류스타, NRG 보컬 천명훈이다"고 재치 있는 자기 소개를 했다.


천명훈은 사전 인터뷰에서 "데뷔 때보다 더 열심히 해야겠다.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생각하고 진짜 욕심내고 있다. 사람들이 저를 예능인으로 봤다면, 이제부터는 가수 천명훈으로 불리고 싶다"고 속내를 밝혔다.


'황진이'를 선곡한 그는 댄스 트롯을 선보였다. 그 어느 때보다 열심히 하는 모습이었지만, 떨림이 느껴지며 아쉬움을 남겼다. 총 13개의 하트 중 12개를 받았다.


무대를 마친 천명훈은 "다 아시겠지만 연습한대로 안 나오면 너무 속상하다. 120% 연습해야 되는 거 아는데도 불구하고 제가 못하니까 아쉽고 속상하다"며 눈물을 보였다.


천명훈은 아이돌부의 마지막 추가 합격자로 선발됐다. 그는 눈물을 쏟아내며 주변 아이돌 후배들에게 "미안하다. 너무 부끄럽다"고 말했다.


한편 '미스터트롯'은 차세대 트롯 스타를 탄생시킬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송된다.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lll@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