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컬처 ]

'의외로 예쁘네'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종교 건축물 TOP10

by레드프라이데이

어느 나라, 민족, 문화에나 종교가 있습니다. 그리고 종교는 사람들의 생활 방식에 많은 영향을 미치고 있죠. 종교의 영향을 받지 않는 문화는 거의 없다고 해도 좋을 정도이죠. 종교가 특별히 더 영향을 끼친 분야가 있습니다. 바로 '건축'입니다. 건축물을 통해 신에 대한 경외감을 표현하고, 신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고자 했던 마음은 만국 공통인 것 같습니다. 오늘 RedFriday에서는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종교 건축물 TOP 10을 소개합니다.

1. 셰이크 로트폴라 모스크(Sheikh Lotfollah Mosque) 이란

1619년에 완공된 셰이크 로트폴라 모스크는 이란에서 가장 아름다운 건축물 중의 하나입니다. 이 모스크는 페르시아의 건축가인 셰이크 바하이가 설계한 것이며, 이 건축가는 건축뿐만이 아니라, 철학자, 수학자, 천문학자로도 활약했습니다.

2. 예수의 변모 교회(The Church of Transfiguration) 러시아

1714년에 지어진 예수의 변모 교회는 러시아 북쪽의 오네가 호수의 남서쪽에 위치한 한 군도 내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1990년에 유네스코 세계 문화 유산에 등재되기도 했습니다.

3. 신 시나고그(Neue Synagogue) 독일

독일 베를린에 위치한 신 시나고그는 1866년에 지어졌습니다. 베를린에 유대교인의 수가 급증하자 지어진 곳으로 신 무어 양식(Moorish Revival)이 적용되어 독특한 외관을 하고 있습니다. 외벽과 지붕은 스테인드글라스로 이루어져 있으며 각각 다른 색을 가진 두 겹의 유리로 되어있어 빛을 더 화려하게 굴절시키는 역할을 합니다.

4. 셰이크 자이드 모스크(Sheikh Zayed Mosque) 아랍에미리트

앞의 건축물에 비해 비교적 최근에 지어진 곳입니다. 순백의 미를 자랑하고 있는 이곳은 시리아 건축가 유세프 압델키가 설계했으며 2007년 완공되었습니다.

5. 왓롱쿤(Wat Rong Khun) 태국

'백색 사원(White Temple)'이라는 이름으로도 잘 알려져 있는 왓롱쿤도 순백의 미를 자랑하는 곳입니다. 순결한 부처님의 마음을 표현하기 위해 하얗게 지어졌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6. 사그라다 파밀리아(Sagrada Familia) 스페인

아마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성당이 아닐까 싶네요. 천재 건축가 가우디가 설계한 이 성당은 지금까지도 미완으로 남아있습니다. 이 성당의 디자인은 자연에서 영감을 얻은 것으로, 구조물에 직선이 없으며, 내부는 나무같이 생긴 기둥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7. 바하이 로터스 템플(Bahai Lotus Temple) 인도

인도의 뉴델리에 위치하고 있는 이 사원은 하루 평균 8천 명에서 1만 명이 방문하는 곳입니다. 1986년에 완공된 이 건축물은 짓는데 약 천만 달러, 우리 돈으로 약 118억 원 정도가 소요되었습니다.

8. 울룬 다누 브라딴 사원(Pura Ulun Danu Bratan) 인도네시아

인도네시아 발리에 위치한 울룬다우 브라딴 사원은 1633년에 지어졌으며 브두굴 지역의 브라딴 호수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물의 여신 데위 다누(Dewi Danu)에게 바쳐진 사원이며 발리의 대표 명소 중 하나죠. 멀리서 보면 마치 호수 위에 사원이 떠올라 있는 것처럼 보여 '워터 템플'이라고 불리기도 합니다.

9. 브라질리아 대성당(Catedral Brasilia) 브라질

원형의 거대한 왕관을 연상시키는 외형을 가지고 있는 브라질리아 대성당은 두 손으로 하늘을 향해 뻗치는 모습을 형상화 한 건물입니다. 브라질 출신의 세계적인 건축가인 오스카르 니에메예르가 설계했으며 단순성과 예술성이 조화된 걸작으로 꼽힙니다.

10. 쉐다곤 파고다(Shwedagon Pagoda) 미얀마

1453년에 건설되었으며 황금빛으로 반짝이는 외관이 매우 압도적인 곳입니다. 반짝이는 것은 겉면의 황금뿐만이 아닙니다. 탑 꼭대기에는 73캐럿의 다이아몬드가 있으며 총 5,448개의 다이아몬드, 2317개의 루비와 사파이어, 대형 에메랄드가 박혀있어 해가 뜰 때와 질 때 매우 반짝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