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해투4' 서유리 "내가 빅스비 성우...돈 많이 받았다"

by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해피투게더4' 서유리가 휴대전화 인공지능 목소리의 주인공임을 밝혔다.


2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에서는 배우 어벤져스 특집으로 고준, 서유리, 김형묵, 박진주, 정은우가 출연했으며 스페셜 MC로 황민현이 활약했다.


이날 MC는 서유리를 "도라에몽, 드레곤볼 등 유명한 작품을 담당한 뛰어난 성우"라고 소개했다. 서유리는 "빅스비도 녹음했다"고 고백했다. 유재석은 "나 오늘 아침에도 듣고 왔는데"라며 감탄했다.


조세호는 "헤어진 그녀 어디서 찾을 수 있니"라고 물었고, 서유리는 빅스비 목소리로 "알아서 하세요"라고 대답했다.


유재석은 "친절하고 사람 같지 않아요"라고 평했다. 서유리는 "요구하는 게 많았다"고 전했다. 이를 들은 전현무는 "돈 많이 벌었겠다"고 말했다. 서유리는 "비밀유지계약서를 작성해서 금액은 말할 수 없다. 4시간 이상씩 주 5회 1년간 녹음했다. 많이 받았다"고 밝혔다.


한편 KBS2 '해피투게더4'는 매주 목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스포츠서울 조효정 인턴기자] chohyojeong@sportsseoul.com

사진 | KBS2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