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푸드 ]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정역시장 먹거리

by데일리라이프

1913송정역시장 최고의 먹거리는?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사진 : 대한민국 구석구석

1913송정역시장은 송정역전 매일시장의 새로운 이름이다. 광주에서 떠오르는 핫플레이스로 저녁이 되면 메인 간판에 노란 불빛이 들어오고 가게 곳곳마다 불이 켜지면서 포근한 골목 시장으로 변신한다. 낡은 건물을 완전히 바꾸지 않고 살짝 디자인을 입혀 정겨운 간판과 트렌디한 분위기가 이곳만의 분위기를 만든다. 송정역시장에는 독특하게 1913년도가 붙는데, 이는 송정역전 매일시장이 처음 생겨난 연도로 이곳의 트레이드마크다. 시장뿐만 아니라 가게 곳곳마다 점포 앞에 점포를 열었던 연도와 상호를 적어 조금이나마 가게의 히스토리를 알 수 있다.

 

아기자기한 가게 하나하나 구경하는 재미가 있지만, 역시 시장하면 먹거리를 빼놓을 수 없다. 꾸준한 사랑을 받는 먹거리부터 송정역시장의 트레이드 마크로 떠오르고 있는 이색 먹거리까지 정말 다양하다. 열차 시간까지 시간적 여유가 있다면 1913송정역시장에서 잠시 배를 채워보는 건 어떨까. 역에서 시장까지는 불과 200m 정도로 짧은 시간 안에 구경할 수 있다. 시장 내에서도 열차 시간을 알 수 있는 안내판이 있고, 짐을 보관할 수 있는 물품보관소가 있어 기차 시간을 앞두고 가볍게 시장을 구경할 수 있다.

갱소년 - 양갱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 Daily, Instagram ID @envy.o_o

광주 여행에서 꼭 먹어야 하는 먹거리 중 하나로 손꼽히는 음식은 다름 아닌 양갱이다. 시중에 판매하는 양갱과는 전혀 다른 모습으로, 알록달록한 색감과 동그란 모양이 특징이다. 옛 시절 즐겨 먹던 전통 간식 양갱을 다양한 맛을 입혀 색다르게 표현했다. 양갱 공장을 운영하던 장인에게 비법을 전수받아 양갱 특유의 부드러운 식감을 살리고, 다양한 생과일로 맛을 내 단맛이 과하지 않다. 딸기, 파인애플, 망고, 키위, 녹차, 블루베리, 포두, 우유, 찰떡을 포함해 총 9가지 맛을 즐길 수 있다. 알양갱을 꼬치처럼 표현한 알양갱과 롤식빵에 앙금을 듬뿍 넣은 양갱롤도 판매한다. 이 모든 음식은 오직 갱소년에서만 맛볼 수 있다.

메뉴: 알양갱 모듬팩(4,800원)ㅣ양갱조각롤케익(3,300원)ㅣ알양갱 1상자(16,000원)

또아식빵 - 초코식빵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 Daily, Instagram ID @sohyu_niiii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 Daily, Instagram ID @i_m_bijou

식빵계의 꽃이라 불리는 ‘또아식빵’은 1913송정역시장 출신이다. 인기 맛집답게 오직 식빵 하나로만 승부하는 이 집은 우리 밀과 천연 발효종을 사용해 결이 촘촘하고 쫄깃쫄깃한 식감을 자랑한다. 치즈식빵, 갈릭크렌베리식빵, 옥수수식빵, 연유식빵을 포함해 총 9가지의 수제식빵을 선보인다. 모든 식빵이 고루 인기가 좋지만, 그중 베스트 메뉴는 초코식빵이다. 초코식빵의 결에 따라 식빵을 뜯으면 안에 윤기가 좌르르 흐르는 초코가 듬뿍 들어있어 달콤함이 풍부하게 입안을 감싼다. 시장에서 가장 줄인 긴 곳을 보면 쉽게 찾을 수 있으며, 가게 앞에 빵이 나오는 시간을 적어두니 열차 시간에 맞춰 참고하는 것이 좋다.

메뉴: 9가지 수제식빵(2,900원)

불꼬챙이 - 삼뚱이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 Daily, Instagram ID @cw_j96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 Daily, Instagram ID @ultrajee_

1913송정역시장에 퍼진 고기 굽는 냄새를 쫓아가면 맛있는 삼겹살 구이를 판매하는 ‘불꼬챙이’를 만날 수 있다. 이곳의 삼겹살 구이는 일명 삼뚱이라 불리는 음식으로, 삼겹살에 채소와 김치를 싸서 소스를 뿌려 먹는다. 돌판에 채소와 김치를 적당히 익힌 후, 삼겹살로 돌돌 말아 한 번 더 구워준다. 소스는 순한 맛과 매운맛 중 선택할 수 있으며, 한 입 크기로 잘라 제공하기 때문에 먹기 편하다. 여기에 새콤달콤한 부추 무침까지 함께 내어주니 그야말로 기가 막힌 조화를 자랑한다.

메뉴: 삼뚱이(5,000원)

우아한 쌈 - 삼겹살&소주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 Daily, Instagram ID @sso.young_84

고깃집을 지나갈 때면 고기 한 점 먹고 싶다고 생각될 때가 있다. 고기 1인분만 판매하는 곳도 찾기 힘들지만, 1913송정역시장 가면 실제로 고기 한 점만 판매하는 곳을 볼 수 있다. ‘우아한쌈’은 삼겹살 한점과 셀프 쌈을 단돈 천 원에 즐길 수 있는 곳으로, 천 원을 통에 넣으면 돌판에 바로 삼겹살을 구워준다. 쌈 채소는 옆에 마련된 셀프 코너에서 비닐장갑을 끼고 원하는 쌈 채소와 소스를 곁들여 먹으면 된다. 여기서 그치지 않고 전 소주를 단돈 500원에 판매한다. 내 맘대로 한 쌈을 만들어 소주 한잔 곁들여 먹으면 그만이다.

메뉴: 한쌈(1,000원)ㅣ한잔(500원)

느린먹거리 - 김부각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사진 : 느린먹거리 홈페이지

여러 방송 프로그램을 통해 소개된 바 있는 ‘느린먹거리’는 인공첨가물을 첨가하지 않은 건강한 간식을 테마로 한 수제 디저트 전문점이다. 특히 밥반찬으로 즐기던 김부각을 바삭한 식감은 살리고 염분을 줄여 누구나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건강 간식으로 엄청난 재탄생시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이외에도 사과칩, 고구마말랭이, 코디얼, 느린수제식혜 등 자연의 식재료에 정성을 더한 건강 간식을 만날 수 있다. 매장에서 판매하는 수제 간식은 전국 어디든지 택배로도 주문할 수 있다.

메뉴: 한입부각 1팩(4,800원)ㅣ한입부각 5팩(22,500원)

계란밥 - 계란밥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 Daily, Instagram ID @hyosunglaw_park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 Daily, Instagram ID @minkyoung0730

시장이 점차 발전해 나가면서 먹거리 또한 다양해지고 있다. ‘계란밥’은 독특한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음식으로, 한 손으로 쥐고 먹는 계란밥을 선보인다. 볶음밥을 지단으로 돌돌 말아 만든 신개념 계란밥으로 절취선을 따라 뜯어가면 먹으면 된다. 샌드위치처럼 간편하게 즐길 수 있고 하나만 먹어도 속이 든든하다. 지단 속에 들어가는 볶음밥은 햄, 치즈, 떡갈비, 볶음 김치, 고추 등 다양해 취향대로 선택할 수 있다. 분식집답게 떡볶이, 튀김, 라면 등 다른 메뉴도 함께 즐길 수 있으며 인원수에 따라 다양한 세트메뉴도 준비되어 있다.

메뉴: 계란밥(2,000원)ㅣ떡볶이(3,000원)ㅣ라면(3,000원)

밀밭양조장 - 수제맥주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 Daily, Instagram ID @heungseon88

다양한 수제 맥주를 즐길 수 있는 곳. 이전에 새마을금고가 있던 자리로 그 시절 사용했던 금고와 소품이 그대로 놓여 있어 그 흔적을 알 수 있다. 이곳에서 내는 맥주는 필스너, 바이젠, 둔켈 등 독일식 맥주로, 모두 고창에서 농사지은 국내산 보리를 사용하는 것이 특징이다. 맥주는 한 잔에 6,000~7,000원대로 모두 맛보고 싶다면 밀밭양조장의 대표 맥주 5가지를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윗필드 샘플러를 주문하면 된다. 일반 병맥주는 물론 맥주와 곁들이기 좋은 간단한 안주도 준비되어 있다.

메뉴: 윗필드 필스너(6,000원)ㅣ윗필드 바이젠(6,000원)ㅣ윗필드 둔켈(6,000원)ㅣ윗필드 스토롱에일(7,000원)ㅣ윗필드 골든에일(7,000원)ㅣ윗필드 샘플러(16,000원)

영명국밥 - 암뽕국밥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 Daily, Instagram ID @chajang_seo

‘영명국밥’은 24시간 밤낮없이 운영되기 때문에 이른 새벽 기차를 타는 사람들이 자주 애용하는 국밥 전문점이다. 건물 외관과 내부는 옛 모습 그대로 투박한 느낌이지만, 특유의 정겨운 느낌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는 곳이다. 이 집은 각종 국밥과 순대를 판매하는데, 모든 국밥에는 암뽕순대가 들어가는 것이 특징이다. 암뽕순대는 전라남도의 향토 음식으로 순대와 함께 아기보 수육을 곁들여 먹는 요리로, 쫄깃쫄깃한 식감과 씹을수록 입안에 퍼지는 고소한 맛이 일품이다. 일반 순대국밥과 달리 닭발로 육수를 내 국물이 맑고, 특이하게 콩나물이 들어가 시원하다. 암뽕순대와 돼지 부속부위를 가득 내주는 모듬국밥을 가장 많이 찾으며, 대나무 찜기에 푸짐하게 내는 순대 역시 인기다. 최근 수요미식회 맛집으로 소개되면서 젊은 층 손님들도 늘고 있다.

메뉴: 암뽕순대국밥(8,000원)ㅣ모듬국밥(8,000원)ㅣ모듬수육大(28,000원)

역전 - 해물파전&막걸리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 Daily, Instagram ID @nanaribe08

해가지고 날이 어둑어둑해지면 1913송정역시장은 더욱 활기를 띤다. 특히 술과 안주를 즐길 수 있는 술집들이 불을 켜면서 시장의 골목길은 더욱 화려해진다. 그중 ‘역전’은 주당들 사이에서 명성이 자자한 전 술집이다. 노릇노릇 바삭하게 구워주는 전을 즐길 수 있는 곳으로, 해물파전, 불고기 파전과 같이 일반적인 메뉴와 함께 문어배추전, 돈애호박전 등 독특한 전도 맛볼 수 있다. 전과 가장 잘 어울리는 주류는 막걸리인 만큼 이곳은 막걸리 종류가 정말 다양하다. 공주알밤 막걸리, 지평선 막걸리, 선호 막걸리, 무등산 막걸리, 비아 막걸리 등 종류가 워낙 다양해 어떤 것을 골라야 할지 행복한 고민에 빠지게 된다. 평소에도 많은 사람이 방문하지만, 특히 비가 오는 날이면 더욱 사람이 붐빈다.

메뉴: 해물파전(12,000원)ㅣ불고기파전(12,000원)ㅣ문어배추전(12,000원)ㅣ공주알밤막걸리(5,000원)ㅣ무등산막걸리(3,000원)

고로케삼촌 - 고로케

재미 가득한 야시장, 광주 1913송

ⓒ Daily, Instagram ID @minkyoung0730

1913송정역시장을 고로케 하나로 평정한 수제 고로케 맛집 ‘고로케삼촌’. 하루에 1,000개씩 팔릴 정도로 인기를 얻으면서 송정역시장을 대표하는 먹거리로 유명하다. 우리 밀을 사용해 반죽부터 속 재료까지 매장에 직접 수제로 만들며, 특히 고로케 피가 굉장히 얇으면서도 쫄깃쫄깃한 식감이 일품이다. 8가지 다양한 종류의 고로케를 선보여 남녀노소 모두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그중에서도 이 집의 시그니처 메뉴는 돼지고기와 청양고추를 다져 넣은 돈고추고로케. 바삭한 튀김은 살리고 고로케 특유의 느끼한 맛은 청양고추로 잡았다. 고로케만큼이나 꽈배기도 유명한데, 특이하게 설탕 대신 인절미 가루를 묻혀 쫄깃하면서 고소한 맛이 일품이다.

메뉴: 돈고추고로케(2,500원)ㅣ게살새우크림고로케(2,000원)ㅣ찹쌀떡고로케(1,800원)ㅣ인절미꽈배기(1,500원)

글 : 황현주 press@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