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90 MLA 램프 적용?“ 제네시스, ‘GV80 페이스리프트‘ 포착. 올 하반기 출시

[비즈]by M투데이

제네시스 럭셔리 SUV 'GV80 페이스리프트‘ 위장막 테스트뮬 차량이 새롭게 포착돼 많은 이목을 끌고 있다. 제네시스 신형 GV80는 지난 2020년 1월 첫 출시 이후 3년 만에 선보이는 페이스리프트 모델이다.​

특히, 신형 GV80는 최신 제네시스 디자인 언어와 플래그십 세단 G90의 디테일 요소, 내장재 고급화 및 편의사양, 첨단 운전자 주행 보조 시스템 등 상품성이 강화될 것으로 알려졌다. 새로 공개된 제네시스 GV80 페이스리프트 스파이샷을 살펴보면, 두꺼운 위장막으로 가려져있지만, 헤드램프와 라디에이터 그릴, 테일램프 등 일부 변화되는 디테일을 확인할 수 있다.

먼저 전면부에선 헤드램프가 눈길을 끈다. 디자인과 아웃라인은 현행 GV80과 동일해보이는데 안쪽 그래픽 변화가 꽤 크다. 플래그십 세단 G90와 전용전기차 GV60에 적용된 MLA(Micro Lens Array) 타입 풀 LED 램프로 새롭게 변경됐다. 이를 통해 한층 고급스럽고 존재감 넘치는 눈매를 가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어 전면 라디에이터 그릴도 5각형태의 아웃라인은 동일하지만 안쪽 패턴에 변화를 줬다. 현행 GV80는 한 줄의 라인으로 다이아몬드 패턴이 적용돼있는 반면, 신형 GV80 페이스리프트는 두 줄의 크롬 라인으로 보다 입체적이고 세련된 스타일을 보여준다. 프론트 범퍼는 구체적인 디자인 확인은 어렵지만, 공기흡입구 면적을 넓히고 보다 스포티하고 역동적인 디자인을 가질 것으로 보인다.

​측면부는 기존 GV80 디자인 완성도가 높은 편이었고, 부분변경인 만큼 크게 달라지는 곳은 없다. 변화된다면 휠 디자인 정도다.후면부는 역시 테일램프 일부가 보이는데, 헤드램프와 달리 그래픽 요소가 크게 변경되지 않을 것으로 추측된다. 리어 범퍼는 하단부 크롬 가니쉬 등 후방 리플렉터와 디퓨저 디자인이 달리질 것으로 예상된다.

​실내도 전반적인 디자인, 레이아웃은 유지하면서 내장 마감소재 고급화 및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편의사양, 운전자 주행 보조 시스템 등이 강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파워트레인은 기존 2.5L 가솔린 터보 엔진과 3.5L 가솔린 터보, 3.0L 디젤 라인업을 동일하게 운영하고, 추가로 전동화 모델(EV)이 추가될 가능성이 높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별도의 하이브리드 모델 없이 GV70 전동화모델, G80 전동화모델을 비롯해 전용전기차 GV60 등 순수 전기차로 전동화 전략을 이어가고 있다. 제네시스는 올 하반기 GV80 페이스리프트를 선보이고, 동시에 쿠페 버전인 GV80 스포츠쿠페 모델도 새롭게 선보일 계획이다.​

2023.01.20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전 세계 가장 빠르고 정확한 자동차와 모빌리티 소식을 전달합니다.
채널명
M투데이
소개글
전 세계 가장 빠르고 정확한 자동차와 모빌리티 소식을 전달합니다.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