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얼마나 벌었길래' 미노이, 1억 넘는 슈퍼카 자랑

by나남뉴스

'얼마나 벌었길래' 미노이, 1억 넘는 슈퍼카 자랑

가수 미노이가 최근 구입한 1억원이 넘는 슈퍼카를 언급했다.


5일 유튜브 채널 '엘르 코리아'에는 '엘르 화보 찍고 유튜브까지 등판한 미노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미노이는 “제가 이사를 했다. AOMG에 합류한 기념으로 엘르 12월호 화보도 찍고 영상도 촬영하러 왔다”고 말했다. 


이어 미노이는 자신의 애정품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는 "애정품이 많더라. 한 보따리를 챙겨 왔다"고 말하며 "맨날 가방에 들고 다니는 카메라다. 취미 삼아서 이것저것 찍고 추억을 기록하는 추억 기록템"이라고 첫 번째 아이템을 소개했다. 

이미지 출처 =  유튜브 채널 '엘르 코리아' 갈무리

이미지 출처 =  유튜브 채널 '엘르 코리아' 갈무리

이어 "샤넬 하이라이터인데 코끝이나 콧등, 광대 쪽에 바르면 고급 화장 느낌이 난다. 셰도우가 진짜 많은데 이건 쓸 때마다 감탄한다. 또 블러셔인데 생얼에 얹어도 좋다. 깜짝 놀란다. 블러셔를 바를 때 포인트가 어디냐면 눈물이 흐를 때 지나가는 부위에 바르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가장 많이 쓰는 컬러 립스틱을 가져와봤다. 도미노 놀이도 할 수 있다"며 즐겨 쓰는 화장품들을 소개했다. 


또 가방 안에 든 자동차 키를 꺼낸 미노이는 "이 시대를 살아가는 21세기 신여성으로서 참을 수 없는 제 드림카다. 차를 가져올 수 없어서 키를 가져왔다. 최근 큰일을 했다. 포르쉐 타이칸을 샀다. 색깔은 하늘색이다. 제 자동차를 붕붕이라고 한다"며 꿈꿔왔던 외제차를 구입했다고 고백했다.


다음 소개한 제품은 명품 선글라스. 미노이는 "'미노이의 요리조리'를 편집해 주시는 PD님께서 최근에 결혼을 하셨다. 거기서 축가를 불러드렸는데 축가 선물로 주셨다. 선글라스를 끼면 눈이 안 보인다는 무의식 때문에 자신감이 생긴다. 한 번 써보시라"며 자랑했다.

'97년생' 미노이, 친구가 '세월호 피해자' 였다. 

이미지 출처 = 유튜브 채널 '원더케이 오리지널' 갈무리

이미지 출처 = 유튜브 채널 '원더케이 오리지널' 갈무리

한편 가수 미노이(본명 박민영·26)가 2014년 세월호 참사로 떠난 친구를 언급한 바 있다. 이후 미노이가 이와 관련해 입을 뗐다. 


29일 유튜브 채널 '원더케이 오리지널'의 '본인등판'에는 미노이가 등장했다.


미노이는 최근 만화가 겸 방송인 기안84(본명 김희민·39)의 유튜브 채널 '인생84'에서 고등학생 시절 세월호 참사로 친구를 잃었다고 고백한 바 있다. 미노이는 이 사건으로 희생된 단원고 학생과 1997년생으로 나이가 같다.


"'인생84'에서 우연찮게 이야기하게 됐다. 차 안에서 기안84 오빠와 편하게 얘기하는 모습을 찍었다"고 돌이킨 미노이는 "쉽게 얘기할 수 있는 내용은 아니지만 그래도 기억하며 살고 있단 걸 친구도 알아줬으면 좋겠더라"라며 고백한 이유를 밝혔다. 

이미지 출처 = 유튜브 채널 '인생84' 갈무리

이미지 출처 = 유튜브 채널 '인생84' 갈무리

앞서 미노이는 지난 15일 '인생84'에 출연해 가수가 되면서 거친 험난한 과정을 되짚었다.


"집에서 음악 반대가 너무 심했다. 엄하게 자랐다. 말을 꺼낼 용기가 없었다"는 미노이는 "'용기를 낼 수 없다'고 이미 단정 지은 상태로 지내다가 계기가 있었다. 세월호 참사가 터졌다"고 회고했다.


미노이는 또 "실용음악 학원을 다녔는데 노래를 하는 친구가 있었다. 친구가 단원고였다. 수학여행 가는 날 우리는 비행기를 탔고 친구는 배를 탔는데 기사가 나는 거다"라며 "나도 죽을 수 있는 상황이었잖냐. 하고 싶은 걸 해야겠다고 결심했다"라고 부모의 반대에도 꿈을 굳힐 수 있었던 이유를 남겼다.


한편 한양대에서 실용음악학을 전공한 뒤 2019년 가요계에 입성한 미노이는 '너답기기안', '살랑살랑', '못참아!', 'DOOL', '우리집 고양이 츄르를 좋아해' 등의 곡으로 사랑받았다. 웹예능 '미노이의 요리조리' 진행자로도 활약했다. 최근에는 AOMG에 새 둥지를 틀었다.


신정민 기자 newsee1024@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