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의 이런 이야기는 어떠세요?

제네시스 대형 전기 SUV GV90, 내년 12월부터 생산 시작 예정

제네시스 대형 전기 SUV GV90, 내년 12월부터 생산 시작 예정

제네시스 'GV90' 예상도 (출처 : 뉴욕맘모스) 현대자동차그룹이 최고급 럭셔리 모델로 알려진 GV90의 생산을 2025년 12월부터 시작할 예정이다. GV90은 제네시스 브랜드로 처음 선보이는 대형 전기 SUV차량으로, 현대차그룹의 최신 전기차 플랫폼과 미래지향적인 패밀리룩 디자인, 플래그십 모델 다운 큰 차체, 삼성 OLED 디스플레이 등 첨단 기술들이 대거 적용될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현대차는 GV90에 차세대 전기차(EV) 플랫폼인 eM을 도입해 효율성과 안정성을 겸비한 시그니처 전기차 모델을 글로벌 규모로 선보일 계획이다. 사진 : 제네시스 GV90 예상도 (출처=NYMammoth) 15일 자동차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는 최근 주요 자동차 협력사에 견적요청서(RFQ)를 보내 GV90을 비롯한 모든 차종에 차세대 EV 플랫폼 ' eM '을 적용하겠다는 계획을 자세히 설명했다. RFQ에 명시된 연간 예상 생산량은
M투데이

다양한 이야기의 자동차를 만나보세요.

올해 국산차 판매량 1위, 기아 '쏘렌토'로 굳혀지나... 4월 국산차 TOP10은?
올해 국산차 판매량 1위, 기아 '쏘렌토'로 굳혀지나... 4월 국산차 TOP10은?
사진 : 기아 쏘렌토 기아 쏘렌토가 올해 1분기에 이어 4월에도 국산차 중 가장 많은 판매량을 기록하며 왕좌를 지켜냈다.  6일 카이즈유 데이터 연구소의 4월 신차 등록 통계에 따르면, 쏘렌토는 전월 대비 12.5%(1,164대) 감소한 8,131대가 판매됐지만, 여전히 국산차 판매량 1위를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인기는 호불호 적은 디자인과 뛰어난 가성비, 패밀리카 또는 레저 활동에 적합한 넓은 실내공간과 편의사양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사진 : 기아 스포티지 다음으로는 기아 스포티지가 7,376대 판매되며 싼타페, 카니발 등을 꺾고 2위를 차지했다. 4위에 그쳤던 전월 대비 14.5%(933대), 전년 동월과 비교하면 23.2%(1,388대)의 성장세를 이뤘다. 3위는 판매량을
M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