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비즈 ]

경찰이 된 재벌 3세, 안보현이 타는 녹색 스포츠카는?

by이데일리

BMW M4 컴페티션 컨버터블

고성능 중형 쿠페…6기통 가솔린 엔진 탑재

510마력의 강력한 성능…제로백 3.7초 불과

‘재벌집 막내아들’ 안보현이 형사가 됐습니다. 범인을 잡기 위해 돈도 펑펑 쓰고, 스포츠카를 몰고 거리 추격전도 일삼습니다.



이데일리

SBS 금토 드라마 ‘재벌X형사’ 메인 포스터. (사진=BMW 코리아)

배우 안보현이 ‘도파민 중독’에 가까워 보이는 한수그룹 막내아들 ‘진이수’로 등장하는 SBS 금토 드라마 ‘재벌X형사’ 이야기입니다. 지난달 26일 첫 방송을 시작한 재벌X형사는 자극적인 설정에 파격적인 전개를 이어가고 있는데요.


파격 행보를 이어가는 진이수가 타고 나오는 차가 특히 눈에 띕니다. 경찰서 첫 출근 날 당당하게 타고 등장한 차인데요. 이 차는 ‘BMW M4 컴페티션 컨버터블’입니다. ‘M’시리즈는 BMW의 고성능 라인을 말합니다. 특히 BMW M4 라인은 4시리즈를 기반으로 한 고성능 중형 쿠페 차량인데요.


그 중에서도 진이수의 ‘컴페티션’ 모델은 ‘경쟁’이라는 이름과 같이 엄청난 주행 성능을 자랑합니다. 고성능 BMW M 트윈파워 터보 직렬 6기통 가솔린 엔진을 장착해 약 510마력(6250rpm)에 달하는 힘을 갖췄습니다. 제로백(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까지 도달하는 시간)은 3.7초에 불과합니다.


여기에 M 스텝트로닉 스포츠 자동 8단 변속기·컴파운드 브레이크 시스템 등 모터스포츠에서 영감을 얻은 파워트레인과 서스펜션 기술도 적용했습니다. 그래서인지 드라마 속에서 거침 없는 자동차 추격 장면이 등장하기도 합니다.



이데일리

BMW M4 컴페티션 컨버터블. (사진=BMW 글로벌 뉴스룸)

디자인도 미끈합니다. 프레임 없는 키드니 그릴과 M 전용 에어 인렛, 좁은 헤드라이트가 눈에 띕니다. 여기에 컨버터블 소프트탑까지 더하니 더욱 스포츠카다운 인상을 줍니다. 진이수의 개성(?)을 드러내기 위한 ‘아일 오브 맨 그린 메탈릭’ 색상도 적용했고요.


드라마 속에서 BMW의 고성능 차를 만나볼 기회도 늘어날 전망입니다. 한수그룹 일가가 점찍은 슈퍼카가 BMW이기 때문인데요. 드라마에 등장하는 회장, 부회장 등 한수그룹 핵심 인물들이 모두 BMW의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뉴 7시리즈를 타고 나옵니다.



이데일리

BMW 뉴 XM.(사진=BMW코리아.)

게다가 앞으로 배우 안보현이 탈 차는 M 전용 초고성능 SAV ‘뉴XM’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이라고 합니다. 합산 최고출력 653마력을 발휘하는 차로, 더 파워풀한 추격 장면이 등장할 가능성이 높아졌습니다.


BMW 코리아 관계자는 “이번 차량 협찬을 시작으로 올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주요 모델과 브랜드의 매력을 전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BMW 차를 타게 될 캐릭터는 누가 될지 주목하게 됩니다.


이다원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