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마마무 화사, 점프슈트→란제리룩 ‘파격 무대 의상’ 화제

by이데일리

“멋있다” vs “과하다” 엇갈린 반응

마마무 화사, 점프슈트→란제리룩 ‘파

(사진=SBS 가요대전 방송 화면 캡처)

걸그룹 마마무 화사의 파격적인 무대 의상이 또다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마마무는 지난 25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8 SBS 가요대전’에서 ‘별이 빛나는 밤’, ‘Wind Flower(윈드 플라워)’ 등 히트곡 무대를 선보였다.


단연 눈에 띄는 멤버는 화사였다. 이날 화사는 과감한 블랙 란제리룩을 입고 등장했다. 화사는 몸매가 도드라지는 블랙 시스루 코르셋과 가터벨트, 핫팬츠를 입고 무대에 올라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화사의 무대의상에 네티즌들의 반응은 엇갈렸다. “화사만 소화할 수 있는 의상”, “의상도 하나의 퍼포먼스기에 멋있었다”, “한국의 비욘세”라는 등 화사를 옹호한 네티즌들이 있는가 하면 “공중파에서 과했다”, “가족들과 함께 봤는데 민망했다”, “노래·춤 실력이 되는데 굳이 의상으로 눈길을 끌 필요가 있나”라는 반응을 보이며 화사의 의상을 지적한 네티즌들도 있었다.


앞서 화사는 지난 12일(현지시간)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에서 개최된 ‘2018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 팬스 초이스 인 재팬(2018 MAMA FANS CHOICE in JAPAN)’에서 수영복같이 생긴 붉은색 점프슈트를 입고 등장해 눈길을 모은 바 있다. 당시에도 화사의 의상을 두고 네티즌들 사이에서 갑론을박이 펼쳐졌다.

마마무 화사, 점프슈트→란제리룩 ‘파

(사진=Mnet 방송 화면 캡쳐)

이데일리 장구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