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전현무 측, 이혜성과 결혼설에 "전혀 아니다"

by이데일리

이데일리

전현무, 이혜성. 사진=이데일리DB

방송인 전현무 측이 이혜성 KBS 아나운서와의 결혼설을 부인했다.


전현무의 소속사 SM C&C 측 관계자는 8일 이혜성 아나운서와 결혼설이 나온 것과 관련 “전혀 아니다”라고 한 매체에 입장을 전했다.


최근 전현무와 이혜성은 봉사활동을 함께한 모습이 포착됐다. 지난 6일 국제 NGO 다일공동체 밥퍼나눔운동본부(이하 밥퍼)는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지난 토요일, 전현무 아나운서와 이혜성 아나운서께서 밥퍼 봉사로 함께했다”고 알렸다.


이어 “두 분은 당일 밥퍼의 스태프들에게도 알리지 않고 몰래 오셔서 온종일 구슬땀을 흘렸다”면서 “모든 일과를 마친 후에야 조심스레 인사를 건네와서 정말 모두가 깜짝 놀랐다”고 전해 이목을 모았다.


또 이혜성 아나운서가 지난 7일 방송을 끝으로 DJ를 맡던 KBS 쿨FM ‘이혜성의 설레는 밤’에서 개인 사정으로 하차하면서 일각에서는 결혼을 준비하는 것이 아니냐며 결혼설이 불거졌다.


앞서 두 사람은 지난해 11월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특히 KBS 직속 선후배 전현무, 이혜성은 15살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연인으로 발전해 화제를 모았다.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