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순풍산부인과' 의찬이 장가간다…아역 출신 김성민, 7일 결혼

by이데일리

'순풍산부인과' 김성민, 7일 결혼식

5년 된 여자친구와 사랑의 결실


‘순풍산부인과’로 큰 사랑을 받았던 아역 배우 출신 김성민이 결혼한다.

이데일리

김성민(사진=‘너의 등짝에 스매싱’ 캡처)

4일 이데일리 취재 결과 김성민은 오는 7일 서울 모처에서 비연예인 여자친구와 백년가약을 맺는다. 두 사람은 5년 열애 끝에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됐다.


김성민은 1998년부터 2000년까지 방송된 SBS 인기 시트콤 ‘순풍산부인과’에서 김찬우의 아들 의찬이로 출연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아빠 역인 김찬우가 하차한 후에도 ‘순풍산부인과’에 꾸준히 출연해 미달(김성은), 정배(이태리), 권오중 등과 호흡을 맞추며 웃음을 선사했다. 당시 아역답지 않은 자연스럽고 유쾌한 연기로 연기력을 인정받았고 1998년 SBS ‘연기대상’ 아역상까지 수상했다.

이데일리

‘순풍산부인과’에 의찬이로 출연한 김성민(사진=SBS)

2000년 방송된 KBS2 ‘요정 컴미’ 출연 이후 방송 활동을 멈춘 김성민은 tvN ‘감자별’에 깜짝 등장해 반가움을 안기기도 했으며 2018년 TV조선 ‘너의 등짝에 스매싱’에 깜짝 출연, 짧은 분량이지만 여전한 연기력을 보여주며 방송의 재미를 높였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유튜브 등에서 ‘순풍산부인과’의 인기가 역주행하며 김성민의 근황이 궁금증을 안기기도 했다. 김성민은 현재 역삼동에서 카페를 운영 중이다.


[이데일리 스타in 김가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