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비즈 ]

삼성전자 주식을 20년 동안 적금처럼 사모은 택시운전 기사…지금은?

by보물섬

오늘은 무려 20년간 삼성전자 주식을 돈이 생길 때마다 꾸준히 모아 오신 한 택시운전기사분의 이야기를 드려볼까 합니다. 물론 이 이야기는 삼성전자라는 주식이 지난 20년간 꾸준히 올랐기 때문에 있을 수 있는 성공 스토리입니다. 만일 부동산에 투자했다면 아니면 다른 상장 폐지된 기업에 투자했다면 물론 다른 안 좋은 이야기가 될 수도 있었을 겁니다.


하지만 내 인생이 실패할 확률과 삼성전자가 망할 확률을 비교했을때 어디가 확률이 높을까요? 높은 곳에 투자하면 되지 않을까요 오늘은 삼성전자로 은퇴 후 경제적인 자유를 찾은 한 가장의 이야기를 말씀드려 볼까 합니다.

결혼을 하자마자 가족의 생계를 위해서 택시운전을 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4 식구의 가장으로 하루에 무려 15시간 이상씩 택시 운전을 하면서 가족의 생계를 책임져야 했다고 합니다. 처음 시작은 보증금 100만 원에 월세 6만 원짜리 반지하 단칸방에서 시작했다고 합니다. 당시 방의 층고가 낮아서 장롱을 눕혀 놓아야 할 만큼 열악한 환경에서 지내야 했다고 합니다.

“내집을 갖고 싶다”라는 욕구가 상당히 컸었다고 합니다. 아내와는 비싼 고기는 사 먹을 생각도 못하고 외식으로는 주로 좋아하는 냉면 그리고 만두를 사 먹었다고 합니다. 그만큼 힘들 생활을 하게 된 거죠. 답답한 마음만 가지고 있었던 그는 이러한 어려운 생활을 이겨낼 수 있는 건 주식밖에 없다고 생각했습니다.

다행히도 그분은 빚을 내서 이종목 저 종목에 투자하지는 않으셨다고 합니다. 그때부터 삼성전자를 꾸준히 사모으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당시 삼성전자 주식 가격은 불과 2천 원이었을 때라고 합니다. 한번 사모으고 끝나는 게 아니라 돈이 될 때마다 삼성전자를 꾸준히 사모았다고 합니다. 시간은 흘러 흘러 20년 동안 꾸준히 모은 셈이었죠. 그렇게 사모은 삼성전자 주식이 100주 200주 이런 식으로 불어 나갔다고 합니다.

삼성전자는 20년간 꾸준히 상승했죠. 현재의 삼성전자의 수익을 20년 전보다 약 600배 올랐다고 합니다. 시간에 투자하는 방식의 무서움을 보여주고 있네요 그분의 성공 투자 방식으로 또하나 삼성전자로 수익을 내고 어느 정도 돈이 모였을 때 그 돈을 바로 부동산에 투자했다고 합니다. 그런 식으로 20년 동안 반복해왔다고 하네요.

그는 현재 수십억원에 이르는 자산을 일구었고 지금은 경제적인 자유를 얻어서 가족과 함께 전원생활을 즐기고 있다고 합니다. 지금은 사랑하는 아내에게 고기를 마음껏 구워줄 수 있다고 즐거워하시네요.

“돈은 한꺼번에 불어나는것이 아니에요. 부자가 되는 법 중에 빨리 되는 법은 없어요. 누구든지 정말 오랫동안에 근검절약하고 모아서 불려 가야지 부자가 될 수 있어요”

워런 버핏의 투자 방식도 비슷한 것 같네요. 워렛 버핏 이 100달러로 시작했던 주식 투자는 현재는 약 760억 달러로 불어났다고 합니다. 그의 투자 방식은 바로 가치 투자와 장기 투자입니다. 자신이 투자할 주식의 주가가 싼 지 비싼지 연구하고 저평가된 가치주를 구입한 후 최소한 10년 이상 장기 투자하는 방식이라고 합니다.


이러한 가치 투자 방식은 현재뿐만 아니라 미래의 가치까지 분석해서 투자하는 중장기적인 가치 투자로 세계 최고의 주식 부자가 될수 있었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