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년차 MBC 아나운서 김대호, 차장 연봉 O억 받는다

[핫이슈]by 인사이트

MBC 14년 차 아나운서 김대호가 자신의 연봉을 공개했다.

인사이트

YouTube '스튜디오 와플'

14년 차 아나운서 김대호가 억대 연봉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29일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와플'에는 '[아나운서 더비]《신입사원》 이후 13년 만의 재결합 | 덜 지니어스 2 EP.5'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영상에는 JTBC를 대표해 아나운서 강지영이, MBC를 대표해 아나운서 김대호가 패널로 출연했다.


MC 장성규를 비롯해 강지영, 김대호는 2011년 MBC 창사 50주년 특별기획 '아나운서 공개채용-신입사원'에 함께 참가하면서 인연을 맺었다. 13년 만에 한자리에서 모인 모습에 이목이 집중됐다.

인사이트

YouTube '스튜디오 와플'

특히 이날 세 사람은 아나운서 연봉에 대해 거침없이 이야기를 나눴다.


김대호는 "아나운서들은 사실 호봉으로 월급을 받는다"고 말했다. 이어 14년 차 호봉이면 어느 정도 되냐고 묻는 말에 "이제 차장 연봉이니까 한 1억 정도"라고 답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를 듣고 있던 강지영은 "사실 연봉 말고도 아나운서라 하면 무형적 가치를 얻는 게 아니겠냐. 그걸 어떻게 돈으로 다 환산하겠냐"며 헛기침을 했고 장성규는 "1억에 깜짝 놀라신 것 같은데 괜찮으시냐"고 반응했다.


이어 김대호는 "환산을 해야 한다. 직장인인데. 누군 흙 파서 (일하냐)"며 흥분하는 모습을 보여 폭소케 했다.

인사이트

YouTube '스튜디오 와플'

결국 강지영은 JTBC보다 MBC 연봉이 더 높다는 것을 인정했다. 


하지만 억대 연봉을 자랑하는 김대호는 최근 물가가 많이 올라 연봉 1억도 부족하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강지영은 "많은 분들이 보고 계신 데 지금 시청자분들은 '1억이 부족하다? 너무하지 않냐'(생각할 것)"고 반격했다.


김대호는 여기에 지지 않고 "전 과소비해서 좀 부족하다. 내가 과소비를 좀 많이 한다"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대호는 지난 2011년 MBC 오디션 예능프로그램 '우리들의 일밤-신입사원'에 최종 합격해 MBC 아나운서로 데뷔했다.

인사이트

YouTube '스튜디오 와플'

최근에는 다양한 MBC 예능프로그램까지 진출하며 MBC 간판 아나운서로 이름을 알렸다.


강지영 아나운서는 2011년 JTBC 개국과 동시에 1기 아나운서 특채로 입사했다. 이후 지난 2022년 JTBC 간판 뉴스 '뉴스룸' 주말 앵커를 맡아 단독으로 뉴스를 이끌어 왔다.


그러나 지난달 10일 결혼 발표 후 '뉴스룸'을 떠났다.

YouTube '스튜디오 와플'

강지원 기자  jiwon.kang@insight.co.kr
2024.06.03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인사이트는 새롭고 톡톡 튀는 뉴스로 독자들과 소통합니다.
채널명
인사이트
소개글
인사이트는 새롭고 톡톡 튀는 뉴스로 독자들과 소통합니다.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