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테크 ]

日 NHK, 뉴스 읽는 AI 아나운서 제작

byIT조선

일본 국영 방송국 NHK가 인공지능(AI) 아나운서 서비스를 도입했다.

 

NHK는 26일(현지시각) 4월부터 자사 뉴스 프로그램 '뉴스체크11'에서 AI아나운서 '뉴스의 요미코(ニュースのヨミ子)'를 출연시킨다고 밝혔다. 요미코 디자인은 컵 장식 미니피규어인 '후치코'를 만든 다나카 타츠키가 담당했다.

日 NHK, 뉴스 읽는 AI 아나운서

요미코는 NHK방송기술연구소가 개발한 '로봇 실황 중계' 기술을 바탕으로 제작됐다. 인공지능,음성합성 기술이 더해진 가상의 아나운서 캐릭터 요미코는 준비된 원고를 읽는 형태로 시청자에게 뉴스를 전한다.

 

요미코는 모바일 앱을 통해 '구글 홈' 등 스마트 스피커에서도 뉴스를 읽어준다. 구글 홈 사용자는 '요미코와 연결해 줘'라는 음성 명령으로 요미코를 불러낼 수 있다.

 

쿠마다 야스노부 NHK 네트워크 보도부장은 "향후 요미코는 사건사고 상황을 스스로 인식하고 자동으로 뉴스를 읽어줄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NHK는 요미코를 통해 인공지능 딥러닝 기술을 축적해 향후 남성 캐릭터를 사용한 AI 아나운서 개발할 계획이다.

日 NHK, 뉴스 읽는 AI 아나운서

IT조선 김형원 기자 otakukim@chosunbiz.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