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동석·예정화, 혼인신고→법적 부부…김성경·박수홍도 뒤늦게 결혼 알려

[핫이슈]by 뉴스핌

배우 마동석이 연인 예정화와 결혼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앞서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성경 역시 2년 전 결혼한 사실을 뒤늦게 알린 바 있다. 코로나 여파로 예식을 뒤로하고 선 혼인신고 후 결혼식이 최근 결혼 늦깍이 스타들 사이 일어나고 있다.


마동석은 지난 20일 서울 강동구 고덕동 스테이지28에서 열린 제12회 아름다운예술인상 시상식에서 올해 영화예술인상을 받았다. 이후 예정화와 혼인신고를 마치고 부부가 됐음을 공식적으로 알렸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김학선 기자 = 배우 마동석이 11일 서울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린 영화 '범죄도시2' 언론시사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범죄도시2'는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와 금천서 강력반이 베트남 일대를 장악한 최강 빌런 강해상(손석구)을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다. 2022.05.11 yooksa@newspim.com

그는 트로피를 품에 안고 "이런 좋은 자리에 불러 주셔서 너무나 감사드리고 행복하다. 배우로서도 제작자로서도 부족한데 의미, 가치 있는 큰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특히 "'범죄도시2' 동료들을 비롯해 사랑하는 나의 아내 예정화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공식석상에서 마동석이 예정화를 '아내'라고 처음으로 언급했다.


마동석과 예정화 소속사 측은 "두 사람이 지난해 혼인신고를 마쳤다"고 결혼 소식을 밝혔다. 두 사람은 바쁜 일정과 코로나19 등으로 인해 결혼식을 올리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결혼식은 추후 진행할 예정이다.

뉴스핌

방송인 예정화가 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DMS에서 열린 MBN 퀴즈 버라이어티쇼 '전국제패' 현장공개에서 취재진을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마동석과 예정화는 17살 나이 차를 극복한 공개연인으로 2016년부터 교제해왔다. 마동석은 2020년 칸국제영화제에 참석해 한국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장가갈 계획이라고 밝힌 바도 있다. 두 사람은 영화 시사회 등 공식행사에도 함께 참석하며 애정을 드러내왔다. 지난해 마동석은 미국에서 개최된 영화 '이터널스' 월드 프리미어 행사에 예정화와 동행했으며 안젤리나 졸리 등 동료들에게 그를 '피앙세'라고 소개한 것으로도 전해졌다.


이에 앞서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성경은 지난 13일 자신의 SNS에 웨딩드레스를 입은 사진과 함께 장문의 글을 올려 새로운 인연을 소개했다.


그는 "결혼했다. 코로나 시국이라 그냥 결혼식 없이 혼인신고를 먼저 했고 올 연말이면 2년이 된다"라며 뒤늦게 재혼 소식을 밝혔다.

뉴스핌

[사진=김성경 SNS]

김성경은 남편에 대해 "내가 결혼한 사람은 내 방송을 한 번도 본 적이 없는 사람이고 무엇보다 자기 일에 열심인 사람이고 세상을 보는 눈과 삶에 대한 가치관이 나와 비슷한 사람"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늦은 나이에 만난 소중한 인연인 만큼 지혜롭고 건강하게 잘 살겠다"고 덧붙였다.


김성경은 지난 1993년 SBS 아나운서로 입사해 방송을 시작했다. 2002년 프리랜서 전향 후 시사교양,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했으며 연기에도 도전했다. 1997년 결혼했으나 3년 만인 2000년 이혼했으며, 슬하에 아들 한 명을 뒀다.

뉴스핌

[사진=MBC 라디오스타]

가족과 송사로 대중의 걱정을 샀던 개그맨 박수홍도 지난해 7월 23세 연하의 아내와 혼인신고를 먼저 했다.


박수홍은 1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근황을 전하며 애써 밝은 모습을 보여줬다. 그는 "녹화 전에 아내가 '절대 울지 말고 많이 웃겨주고 오라'고 응원해줬다"고 말했다.


이날 방송을 통해 박수홍은 아내와 결혼식을 계획 중이라고 최초로 알리기도 했다. 그는 "아내와 혼인신고만 하고 여러 일이 있어서 결혼식을 아직 못했다. 아내에게 꼭 면사포 씌워주고 싶다"며 "크게 안 하고 정말 고마운 분들만 모셔서 치를 거다. 주례 없이 하객들이 축사하는 게 어떨까 싶다"고 설명했다.


MC 김국진이 조심스럽게 "결혼식에 부모님은?"이라고 묻자 박수홍은 "정말 가슴 아픈 일이지만 차차 제가 풀어나갈 일이다. 시간이 해결해줄 것"이라고 담담하게 답했지만 방송 말미에 끝내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박수홍은 앞서 수십년간 자신의 매니지먼트를 맡아오며 출연료 등 116억원을 횡령한 혐의로 친형을 고소했다. 검찰은 친형이 총 61억7000만원을 임의사용한 것으로 파악하고 구속 기소했다. 지난 4일엔 박수홍이 검찰에 대질조사를 받으러 갔다가 아버지에게 폭행을 당한 뒤 정신적 충격을 호소하며 응급실에 실려갔다. '라디오스타'는 그 다음날인 5일 녹화를 진행했으며 제작진의 만류에도 촬영을 강행한 것으로 전해졌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jyyang@newspim.com

2022.10.21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세계를 보는 뉴스핌, 세계가 보는 뉴스핌
채널명
뉴스핌
소개글
세계를 보는 뉴스핌, 세계가 보는 뉴스핌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