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비즈 ]

은행은 이자로 돈을 얼마나 벌었을까

by뉴스웨이

은행은 이자로 돈을 얼마나 벌었을까
은행은 이자로 돈을 얼마나 벌었을까
은행은 이자로 돈을 얼마나 벌었을까
은행은 이자로 돈을 얼마나 벌었을까
은행은 이자로 돈을 얼마나 벌었을까
은행은 이자로 돈을 얼마나 벌었을까
은행은 이자로 돈을 얼마나 벌었을까
은행은 이자로 돈을 얼마나 벌었을까
은행은 이자로 돈을 얼마나 벌었을까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수수료나 이자 등으로 수익을 올리는 금융기관 은행. KB국민·신한·우리·KEB하나·NH농협 등 국내 주요 5대 은행은 지난해에 얼마를 벌었을까요?


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5대 은행의 당기순이익은 총 9조7700억원입니다. 2017년 8조404억원보다 20.6% 증가한 금액인데요.


당기순이익이 가장 높았던 곳은 신한은행으로 2조2790억원, 증가폭이 가장 큰 곳은 NH농협은행으로 87.5% 증가했습니다. KEB하나은행은 107억원 감소했습니다.


은행들의 순이익 증가에 가장 크게 기여한 것은 이자이익입니다. 지난해 5대 은행의 이자이익은 전년보다 2조5953억원 늘어난 27조2773억원으로 집계됐는데요.


가장 높은 이자이익은 KB국민은행이 기록한 6조1007억원입니다. 이자이익이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한 곳은 NH농협은행으로, 순이자마진이 대폭 증가한 영향으로 풀이할 수 있습니다.


각종 수수료로 인한 이익도 은행 수익의 상당 부분을 차지하는데요. KB국민·신한·우리은행에 각각 1조원 이상 수수료수익이 발생했고, KB국민은행은 전년보다 줄었음에도 가장 높은 수수료수익을 챙겼습니다.


충당금 등 전입액 감소도 당기순이익 증가의 요인이 됐는데요. 5개 은행의 충당금 등 전입액은 평균 55% 감소했습니다.


국내 주요 5대 은행의 지난해 당기순이익을 알아봤는데요. 처음으로 당기순이익 1조원을 돌파하며 급격한 성장세를 보인 NH농협은행이 올해에도 흐름을 이어갈 수 있을지 업계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이석희 기자 se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