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모델보다 배우가 더 익숙한 '모델 출신 배우 6인'

by리코드M

활동 분야의 경계가 사라지면서
자신의 역량에 따라
가수, 배우, 모델을 넘나드는 스타들.

그중 훤칠한 기럭지로 모델로 데뷔한 후
배우로 성공한 스타는 누구일까 ?

남주혁


tvN <스타트업>


@skawngur

tvN <스타트업>을 통해 남친의 정석으로 떠오른 오늘의 주인공 ! 어릴 적 남주혁의 꿈은 모델도 배우도 아닌 농구선수였다. 훤칠한 키를 지닌 이들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 꿨을 법한 직업이었다. 하지만 여러 번의 부상을 입게 되자 그는 자신의 장점을 살려 모델로 진로를 변경했다. 이때부터 그에게 꽃길이 펼쳐진다. 1일 모델 체험에서 1위를 차지하더니, 2014 S/S 컬렉션 송지오 옴므 패션쇼를 통해 데뷔를 하게 된 것이다. 이후 악동뮤지션의 '200%' 뮤직비디오로 얼굴을 알린 남주혁은 바로 다음 해 스타 등용문이라 불리는 KBS2 <후아유>에서 당당히 주연 역을 따내며 본격적인 연기 생활을 했다.

안보현


JTBC <이태원 클라쓰>


@bohyunahn

운동선수로 시작하여 모델, 그리고 배우까지. 한 가지의 직업을 갖는 것도 어려운 요즘, 안보현은 무려 세 가지의 직업을 경험했다. 그는 체육 중/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전국 대회에서 메달도 땄던 복싱 선수였다. 그러나 그 역시 부상의 위험으로 인해 포기, 부모님의 반대를 무릅쓰고 모델의 길을 꿈꾸게 된다. 하지만 여기서 또 한 번의 장애물과 부딪힌다. 전 운동선수의 다부진 체격을 숨기지 못한 것이다. 자연스레 배우의 길로 들어서게 된 그는 KBS2 <태양의 후예>, 영화 <숨바꼭질> 등에서 얼굴을 비추다가, 인기리에 종영한 MBC <이태원 클라쓰>에서 한 대 콩 - 때려주고 싶은 양아치 연기를 제대로 보여주며 단숨에 떠오르는 배우로 자리 잡았다.

김영광


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aksakfn12

톱 모델에서 신인 배우가 되기까지. 지난 2016년 싱글즈 서울컬렉션 Lone Costume 06.07 F/W 쇼를 통해 데뷔한 김영광. 동양인 최초로 디올 옴므의 모델로 선정될 만큼 엄청난 기량을 지닌 톱 모델 출신이다. 한 분야에 최고 자리에 있다 보면 현실에 안주할 법도 한데 김영광은 달랐다. KBS2 <그들이 사는 세상>을 통해 브라운관 신고식을 치른 다음 아르바이트생, 집사, 대학생 등 작은 역할부터 차근차근 경험을 쌓아나간 것이다. 이러한 노력 덕분이었을까. 현재 김영광은 연기력 논란 없이 주연 자리를 꿰차고 있으며, 장난스러우면서도 로맨틱한 연기를 통해 여심을 사로잡았다.

 이솜


롯데엔터테인먼트


@esom_

하얀 도화지처럼 그리는 대로 자신만의 해석을 내놓는 이솜은 지난 2008년, Mnet <체크 잇 걸>에서 최종 우승을 하며 모델로 데뷔한 뒤, '모델 드라마'라고 불렸던 KBS2 <화이트 크리스마스>로 작품 활동을 시작했다. 그녀는 모델 출신 배우라는 꼬리표에 반증이라도 하듯 다양한 캐릭터에 도전하고 있다. 영화 <마담 뺑덕>에서는 아무것도 모르는 시골 처녀에서 복수심 하나로 악녀가 된 덕이 역을, 반대로 영화 <삼진그룹 영어 토익반>에서는 의리와 정의로 똘똘 뭉친 마케팅부 사원 정유나 역을 맡았던 것처럼 말이다. 앞으로 또 그녀가 어떤 개성 있는 캐릭터로 나타날지 기대가 모아진다.

이성경


MBC <역도요정 김복주>


@heybiblee

현재 배우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이성경 역시 모델 출신이다. 그녀는 지난 2008년, 제17회 슈퍼모델 선발대회에서 렉스상을 받으며 모델계에 입성했다. 광고, CF 등 여러 분야를 종횡무진하던 그녀는 SBS <괜찮아, 사랑이야>를 시작으로 연기 활동까지 그 범주를 넓혔다. 첫 작품이었음에도 불구하고 불량 여고생 역으로 완벽 분한 이성경. 시크하고 도도해 보이지만 알고 보면 개냥이 같은 매력을 지닌 그녀는 MBC <역도요정 김복주>, tvN <치즈인더트랩> 등에서 통통 튀는 역할을 완벽 소화하며 대체 불가능한 캐릭터를 구축해나가는 중이다.

김용지


tvN <미스터 션샤인>


@demi_kimee

'누군가 충무로의 미래를 묻거든, 고개를 들어 김용지를 보게 하라.' 이국적인 외모와 신인답지 않은 연기력으로 화제를 모은 김용지는 삼성 갤럭시 기어 CF로 데뷔한 모델이었다. 그런 그녀가 처음으로 도전한 작품이 바로 tvN <미스터 션샤인>의 점성술사 호타루 역. 김용지는 그전까지 연기 경력이 전무했음에도 불구하고 신비롭고 아련한 표정 연기를 완벽 소화해내며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이후 SBS <더 킹: 영원의 군주>, tvN <구미호뎐>에서 시선을 사로잡는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자신만의 필모 그라피를 만들어나가고 있다. 그녀의 행보를 함께 주목해보자.

EDITOR KSB
PHOTO 남주혁, 안보현, 김영광, 이솜, 이성경, 김용지 공식 인스타그램,
tvN <스타트업>, JTBC <이태원 클라쓰>, 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롯데엔터테인먼트,
MBC <역도요정 김복주>, tvN <미스터 션샤인>

추천기사

  1. 중국 명문대생에서 연기자의 길을 걷게 된 배우
  2. '대학내일' 표지 모델 출신, 라이징 스타는 누구?
  3. 스타덤 안착! 작품 하나로 잭팟 터트린 배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