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내 꿈은 농구스타! 스크린이 아닌 코트에서 만날 뻔했던 배우들

by리코드M

농구 경기를 본 적이 있는가.

뜨거운 코트를 가르며
림을 향해 공을 던지는 장면은
언제 봐도 짜릿하다.
 
수많은 스포츠 종목 중
농구선수를 꿈꿨던 스타들이 있다.
 
스크린이 아닌 
농구 코트에서
만날 뻔했던 배우들이
누가 있는지
리코드M과 함께 살펴보자.

남주혁

187cm의 큰 키를 자랑하는 남주혁. 큰 키와 뛰어난 운동 실력 때문일까. 남주혁은 원래 모델이 아닌 농구선수를 꿈꿨었다. 경남중학교 재학 당시, 그가 농구부에 소속되어 있었다는 것은 이미 유명한 사실. 농구 실력이 뛰어나 다들 남주혁이 농구를 접고 배우가 될 것이라고는 상상도 못 했다고.
남주혁이 선수 생활을 그만둔 건 정강이 뼈에 있는 혹 때문이다. 두 번의 수술 후 선수 생활을 그만둔 그는 모델이 되겠다고 결심하는데. 이후 성공적으로 데뷔, 현재는 배우로서 활발히 작품 활동을 하는 중이다. 남주혁의 농구 실력이 궁금하다면 JTBC <학교 다녀왔습니다>를 보길 바란다. 세월이 흘러도 녹슬지 않은 실력으로 덩크를 하는 그를 볼 수 있기 때문. 

여심저격 남주혁의 
▼ 농구 실력이 궁금하다면? ▼

신성록

신성록 역시 농구선수 출신이다. 학창 시절 농구선수로 잘 나갔던 그지만, 고등학교 2학년 때 입은 부상으로 운동을 포기하게 된다. 결국 신성록이 선택한 직업은 배우. 현재 뮤지컬과 드라마, 영화 등에서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그가 농구를 그만둔 지는 꽤 오랜 시간이 흘렀지만 ‘한스타 연예인 농구대회’에 출전해 뛰어난 농구 실력을 보여주는 등 꾸준히 농구에 대한 애정을 보이는 중.
사실 신성록의 동생 신제록 역시 농구선수 출신이다. 신제록은 당시 떠오르는 기대주로 안양 KT&G 카이즈, 창원 LG 세이커스에서 활동한 프로 농구선수. 하지만 허리 부상으로 2013년에 은퇴하게 되고 현재는 셰프로서 새로운 길을 걷고 있다. 형제가 각자의 영역에서 이름을 알리고 있지만 그래도 이 둘을 코트에서 봤으면 어땠을까 하는 작은 아쉬움이 남는다.

농구 사랑 신성록의
▼ 애장품 농구화가 보고싶다면? ▼

당효천

해외에도 농구선수 출신 배우가 있다. 그중 남주혁과 비슷한 히스토리를 가진 스타가 있는데. 바로 당효천이다. <치아문난난적소시광>과 <아적소확행>으로 국내에서도 이미 유명한 당효천. 그는 어렸을 때부터 큰 키로 초등학교 때 농구부에 입단하여 고등학생 때까지 농구부에서 활동한다. 당시 당효천의 꿈은 야오밍처럼 중국의 농구 스타가 되어 세계 무대에서 뛰는 것.
프로 데뷔를 준비할 정도로 실력이 뛰어났지만 아쉽게도 다리 부상으로 당효천은 선수 생활을 접게 된다. 그러다 친구의 제안으로 모델이 된 당효천은 <쾌락대본영> 등의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연예계로 활동 분야를 넓히게 되는데. 이후에는 <습광리적아문>, <나의 소확행>, <금심사옥> 등의 작품에 출연하며 본격 배우의 길로 접어든다.
 
당효천의 주연작

히로세 스즈

남자 배우들만 농구선수를 꿈꿨으랴. 일본의 국민 여동생 히로세 스즈 역시 어릴 적부터 농구선수가 되길 바랐다. 초등학교 2학년, 언니 히로세 아리스를 따라 농구를 시작하게 된 그녀는 뛰어난 실력으로 6학년 때 농구 대회에 출전하여 4위를 하기도 하는데.
초등학교부터 중학교 때까지 8년간 농구를 하며 조금씩 농구선수에 대한 꿈을 키워온 그녀. 실제로 연예인을 안 했으면 농구선수나 코치가 됐을 것이라고 말한 적도 있을 정도. 하지만 어린 나이에 모델로 데뷔하면서 그녀의 선수로서의 미래는 자연스럽게 사라진다. 그녀의 출연작을 보면 농구, 축구 등 운동을 하는 모습을 종종 볼 수 있는데 뛰어난 운동 신경으로 마치 대타를 쓰는 것 같은 착각이 느껴질 정도다.

히로세 스즈의
▼  주연작이 보고싶다면 ▼
EDITOR CAY
PHOTO 남주혁(@skawngur), 신성록(@shin_sung_rok), 당효천(@xiaotianj)
히로세 스즈(@ suzu.hirose.official) 공식 인스타그램, WeTV 공식 사이트

추천기사

  1. 운동선수 역만 n번째? 남아공 유학까지 갔다 왔다는 이 배우!
  2. 뛰고 땀 흘리고 도전하고! 여성 스포츠 예능 전성시대
  3. 미소년에서 야수로 변신! 벌크업 한 스타의 전과 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