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컬처 ]

애플, 페이스북 창업자가
'그리스 로마 시대'로 돌아간 이유는?

by레드프라이데이

애플, 페이스북 창업자가 '그리스 로

그리스 로마의 아름다운 조각상을 보신 적이 있나요? 하얀색 대리석으로 만들어진 건장하고 젊은 남성이 나체로 서있는 모습이 떠올릴 텐데요. 이는 그리스 로마 시대의 세계관을 반영한 것으로 지금까지도 '미의 기준'이 되고 있습니다. 이 그리스 로마 스타일의 아름다운 조각상의 형태를 이용하여 기발한 전시를 열 예술가가 있는데요. 바로 미국 뉴욕에서 활동하는 칠레 출신의 디자이너, 세바스티안 에라수리스(Sebastian Errazuriz)입니다.

애플, 페이스북 창업자가 '그리스 로

Sebastian Errazuriz

그는 <종말의 시작>이라는 제목이 붙여진 전시회를 5월 1일에서 24일까지 미국 뉴욕의 '엘리자베스 콜렉티브(Elizabeth Collective)'에서 열 예정인데요. 이곳에서는 21세기를 살아가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알 만한 인물을 조각상으로 만들었다고 하네요.

애플, 페이스북 창업자가 '그리스 로

지금은 고인이 된 애플사의 창업자 '스티브 잡스', 영화 <아이언맨>에 나오는 토니 스타크의 모티브가 된 인물인 '엘론 머스크', 자산 148조, 2년 연속 세계 부자 1위에 오른 아마존 CEO '제프 베조스', 전 세계에서 가장 성공한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인 페이스북의 설립자 '마크 저커버그' 등 만은 인물들이 이 조각상의 주인공이 되었습니다.

 

조각상들을 한번 볼까요?

애플, 페이스북 창업자가 '그리스 로

모든 이미지 출처 : Sebastian Errazuriz

'The Prophet(예언자)'라는 제목의 작품입니다. 누군지 알아볼 수 있으신가요? 바로 스티브 잡스입니다. 스티브 잡스의 트레이드마크인 상의, 안경, 청바지, 그리고 운동화까지 재현해놓았네요. 혁신의 '사과 열매'로 인해 스마트폰 시장의 판도가 바뀌었으며 이를 제목으로 표현했습니다.

애플, 페이스북 창업자가 '그리스 로

로마 병사 투구를 쓰고 있는 엘론 머스크입니다. 상상력에 더해진 엘론 머스크의 실행력이 마치 전진하는 로마 병사와 같아서 이런 모습으로 머스크를 표현한 것이 아닐까 생각되네요.

애플, 페이스북 창업자가 '그리스 로

길고 수량이 풍부한 '아마존 강'처럼 다양하고 많은 물건을 팔고 싶었던 제프 베조스는 결국 이를 이뤄냈습니다. 베조스는 택배 상자를 들고 말 위에 올라가 있는 모습으로 보이네요. 무엇을 의미하는지는 관람객이 더 잘 알 것 같네요.

애플, 페이스북 창업자가 '그리스 로

페이스북의 창립자 마크 저커버스의 흉상입니다. 미래를 응시하는 듯한 눈빛과 다부진 입매가 돋보입니다. 마크 저커버그의 흉상에는 'The New Opium(새로운 아편)'이라는 제목이 붙었는데요. 현대인과 페이스북 등 SNS의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를 표현한 것 같습니다. 그의 흉상 아래에 있는 과일 모양의 것은 바로 양귀비 열매입니다.

애플, 페이스북 창업자가 '그리스 로

구글의 창업자 래리 페이지와 세르게이 브린입니다. 이 조각의 제목은 무엇일까요? 바로 'The Great Oracle(위대한 신탁)'입니다. 신탁이란 인간이 판단할 수 없는 어려운 문제의 해결을 위한 인간의 물음에 대한 신의 응답을 일컫는 말로 '구글의 답'을 '신의 답'에 비유했습니다.

애플, 페이스북 창업자가 '그리스 로

에드워드 스노든입니다. 다른 인물들과는 다르게 눈을 감고 죽어있는 모습으로 나옵니다. 이 조각상의 제목은 'The Collapse of the Resistance(저항의 붕괴)'입니다. 스노든은 미 중앙정보국(CIA)과 국가안보국(NSA)에서 일했던 컴퓨터 기술자로 2013년 미국 내 통화감찰 기록과 감시 프로그램 등의 기밀자 폭로하여 결국 러시아로 망명한 인물입니다.

애플, 페이스북 창업자가 '그리스 로

'The Police State(경찰국가)'라는 이름의 조각상입니다. 이 인물들이 누구인지는 금방 알아차릴 수 있을 것입니다. 이 셋 중 시진핑을 중간에 앉혀두었는데요. 작가의 의도는 무엇이라고 생각하시나요?

애플, 페이스북 창업자가 '그리스 로

이 작가는 왜 이런 조각상을 만들었을까요?

 

기술이 우리 사회에 미치는 대체로 부정적인 영향에 주목했습니다. 에라수리스는 5년 동안 기술이 사회경제학, 지정학, 나노로봇학, 생명공학 등에 미친 영향을 연구했습니다. 에라수리스에 따르면 현재 일자리의 50%가 자동화로 인해 향후 10년 내에 대체될 것이며 이는 전 세계적인 갈등의 물결을 일으킬 것으로 예측했습니다.

애플, 페이스북 창업자가 '그리스 로

이 갈등을 경고하는 의미에서 이 전시가 계획되었다고 합니다. 미래 삶을 바꿔놓는 몇몇 인물들을 '신화 속 인물'로 묘사하였음 이들이 우리 삶에 미칠 영향에 대해 표현하고 싶었던 것입니다.

 

작가의 시점에서 바라본 이 사람들의 영향력을 그리스 로마풍의 조각으로 나타내었으나 사실 이 조각들은 현대 기술의 상징 중의 하나인 3D 프린트를 사용하여 만든 것입니다. 현재와 과거를 연결하는 작가의 상상력, 어떠신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