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라이프 ]

'힙하다 힙해!' 다시 곧 유행할 것 같은 90년대 패션 트렌드 TOP10

by레드프라이데이

'패션은 돌고 돈다'라는 말이 있습니다. 예전의 패션이 다시 유행하기도 하고, 현재의 패션이 먼 훗날 또 유행이 될 수 있다는 뜻이죠. 오늘 RedFriday에서는 다시 유행해도 손색없을 것 같은 90년대 패션을 소개합니다.

90년대는 패션 산업이 급성장한 시대인데요. 인터넷과 케이블 채널이 보급되며 패션에 대한 콘텐츠가 풍부해지고 많은 사람들이 패션에 관심을 가졌기 때문입니다.

과연 오늘날 등장했으면 하는 멋진 90년대 패션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1. 블랙 미니 드레스

(좌) 1994년 프라다 쇼에 등장한 케이트 모스 (우) 1997년 제니퍼 애니스톤

매우 심플한 블랙 미니 드레스는 90년대 최고 인기 아이템 중의 하나였습니다. 신디 크로포드, 나오미 캠벨, 케이트 모스, 그리고 제니퍼 애니스톤 등의 스타일 아이콘이라면 누구나 블랙 미니 드레스를 입고 등장했죠.

2. 가죽

1994년 신디 크로포드

90년대에는 가죽으로 된 스커트나 드레스를 많이 입었는데요. 특히 몸에 피트되는 디자인이 더욱 유행했습니다.

3. 60년대 스타일의 선글라스

1990년 드류 베리모어

90년대 스타들이 즐겨 착용하던 선글라스는 바로 60년대 스타일인데요. 1960년 1990년 그리고 2020년, 30년 주기로 레트로 선글라스의 유행이 돌아오는 것 같네요.

4. 플랫폼 슈즈

1997년 스파이스 걸스

플랫폼 슈즈는 힐뿐만이 아니라 밑창 전체를 높인 구두를 말하는데요. 굽 높이에 비해 다리가 편안해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받았습니다. 스파이스 걸스는 물론 브리트니 스피어스 등도 플랫폼 구두를 신고 늘씬한 각선미를 뽐내던 시절이었죠.

5. 폴카 도트

1990년 개봉한 영화 <귀여운 여인>의 한 장면

90년대를 강타했던 프린트 중의 하나는 바로 폴카 도트입니다. 특히 영화 <프리티 우먼>에서 줄리아 로버츠가 입고 나온 폴카 도트 앙상블은 90년대 룩의 상징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영국의 왕세자비 고 다이애나 스펜서 또한 폴카 도트 의상으로 우아함과 발랄함을 동시에 잡았죠.

6. 무지 티셔츠 + 재킷

1992년 SNL에 출연한 니콜라스 케이지

무지 티셔츠 위에 재킷을 입는 것은 지금도 보이고 있는 패션 조합인데요. 90년대에 크게 유행한 적이 있죠.

7. 치마 정장

(좌, 중) 고 다이애나 비 (우) 샤넬 패션쇼에서의 신디 크로포드

치마 정장 또한 90년대에 많이 볼 수 있는 스타일 중의 하나입니다. 특히 고 다이애나 스펜서는 치마 정장을 자주 입었으며 샤넬에서도 우아한 치마 정장을 출시했죠.

8. 가디건

1999년 크리스티나 아길레라

90년대 가디건은 아우터라기보다는 단독으로 입는 의상 중의 하나였습니다. 현재 켄달 제너, 벨라 하디드, 그리고 케이티 홈즈 등이 90년대 무드를 선보이고 있네요.

9. 호피 무늬

(좌) 1996년 기네스 펠트로 (우) 1996년 그래미 어워드에 등장한 메리 제이 블라이즈

호피 무늬 의상은 지금까지 꾸준히 사랑받고 있습니다. 그러나 90년대에는 더욱 유행한 아이템이죠.

10. 크러시트 벨벳 원피스

1990년 마리 매트린

부드러우면서도 거친 느낌을 주는 크러시트 벨벳 소재 또한 유행했습니다. 특히 이 소재로 스파게티 스트랩 원피스를 만들어 섹시 드레스로 만들었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