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컬처 ]

동물들의 모습을 말로만 전해 들은 중세 화가들의 기이한 동물 그림

by레드프라이데이

악어나 코끼리, 하마 등을 사진이나 실제로 한 번도 본 적 없이 말로만 전해 듣고 사진을 그린다면 어떻게 될까요? 엄청난 상상력이 동원되어야 할 것 같습니다. 그리고 실제로 이렇게 그림을 그린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바로 중세의 예술가들이죠.

얼마 전 다니엘 홀랜드(Daniel Holland)라는 이름의 한 네티즌은 중세 시대 동물 그림을 자신의 SNS에 올리며 네티즌들과 공유했는데요. 이 게시글은 기이하고 재미있는 형태로 많은 네티즌들의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비늘이 달린 고래, 사람의 얼굴을 가진 표범, 그리고 말 보다도 작은 코끼리 등 전해 들은 말과 작가의 상상력만으로 그린 동물 그림이 눈에 띕니다. 


과연 중세 시대의 동물 그림은 어떤 모습일까요? 함께 감상해보겠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11

#12

* 사진출처 : @dannydutch / Twit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