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라디오스타’ 송창의 절단 사고 고백 “촬영 중 네 번째 손가락 절단”

by서울신문

[서울신문 En]

서울신문

‘라디오스타’ 배우 송창의가 촬영 중 손가락 절단 사고를 당한 사실을 털어놨다.


8일 방송된 MBC 예능 ‘라디오스타’에서는 배우 송창의가 출연해 위험했던 촬영 에피소드를 전했다.


그는 이날 “뮤직비디오 촬영하다가 네 번째 손가락이 완전히 절단되는 사고를 당했다”라며 “그때 매니저와 함께 있었는데 매니저도 너무 놀랐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빠르게 절단된 손가락 부분을 가지고 병원으로 가서 봉합 수술을 했다. 다행히 빠른 시간 내에 가서 잘 붙었다”고 밝혔다.


송창의는 당시 사고 이후 “안전불감증이 생겼다. 지금도 촬영하면 안전에 신경 쓰게 된다”고 덧붙였다.


이에 MC 윤종신은 “다행이다. 사람 몸이 정말 신기한 게 붙이면 알아서 연결되더라”라고 말했다.


사진=MBC


연예팀 seoulen@seoul.co.kr


▶ 부담없이 즐기는 서울신문 ‘최신만화’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