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 위문공연 논란, 비키니 차림 피트니스 모델 공연→軍 사과

[트렌드]by 서울신문
육군 위문공연 논란, 비키니 차림 피

유튜브 ‘피트니스 모델 군부대 위문공연’ 영상 캡처

유튜브에 ‘피트니스 모델 군부대 위문공연’ 영상이 올라와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15일 유튜브 한 채널에는 경기 안양 소재 예하 부대에서 열린 외부단체 위문공연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에는 피트니스 대회 때 입는 비키니 차림을 한 여성의 모습이 담겼다. 해당 여성은 몸매를 강조하는 듯 여러 자세를 취하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은 선정적인 군 위문 공연 모습에 충격적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이에 일부 네티즌은 청와대 국민청원에 ‘군대 위문 공연을 폐지하라’는 내용의 청원 글을 남기기도 했다.


논란이 되자 17일 대한민국 육군 수도방위사령부는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입장을 밝혔다.

육군 위문공연 논란, 비키니 차림 피

육군 측은 “해당 공연은 민간단체에서 주최·후원한 것으로 부대 측에서 공연 인원과 내용을 사전에 알지 못했다”고 해명했다.


이어 “1시간가량 진행된 공연에 가야금 연주, 마술 공연, 노래 등과 함께 피트니스 모델 공연이 포함돼 있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번 공연으로 성 상품화 논란이 일어난 데 대해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 향후 외부단체에서 지원하는 공연의 경우에도 상급부대 차원에서 사전에 확인해 유사한 사례가 재발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사과했다.


한편 해당 영상은 현재 비공개 처리됐다.


사진=유튜브, 대한민국 육군 페이스북


뉴스팀 seoulen@seoul.co.kr

2018.08.20원문링크 바로가기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맛있는 정보! 신선한 뉴스!
채널명
서울신문
소개글
맛있는 정보! 신선한 뉴스!

    이런 분야는 어때요?

    ESTaid footer image

    Copyright © ESTaid Corp.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