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라이프 ]

‘뉴트로 열풍’ 90년대 패션 따라 90년대 헤어스타일도 해볼까?

by서울신문

서울신문

베이비복스.서울신문 DB

문화계에 뉴트로 열풍이 불면서 90년대 스타일의 음악과 패션이 주목을 받고 있다.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혼성그룹 ‘싹쓰리’는 90년대 유행했던 패션과 문화 아이콘을 선보이며 뉴트로 열풍에 더욱 힘을 싣고 있다. 패션은 돌고 돈다는 말이 있듯이 이들이 선보이는 90년대 의상과 패션 소품은 90년대의 향수를 불러일으킴과 동시에 트랜디하다. 통이 넓은 바지, 배꼽티, 점프 슈트, 큰 로고의 티셔츠, 헤어밴드, 고글 등 다양한 아이템들로 뉴트로 패션의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여기에 뉴트로 패션을 완성 시킬 수 있는 90년대 헤어스타일 몇 가지를 소개한다.

서울신문

핑클.서울신문 DB

1. 양갈래 업스타일

일명 뿌까 헤어스타일로 불리는 이 스타일은 싹쓰리의 린다G(이효리)의 헤어스타일로도 유명하다. 양갈래로 묶은 머리를 말아 올려 완성한 스타일로 개그우먼 홍현희가 따라해 더 화제가 된 스타일이기도 하다. 당시 핑클, SES, 베이비복스 등 90년대 인기 있었던 걸그룹의 사진에서 쉽게 찾을 수 있는 헤어스타일이다.


2. 하이 포니테일

현재는 팝스타 아리아나 그런데로 대표되는 높이 묶은 포니테일 스타일은 90년대 유행했던 헤어스타일 중 하나다. 자연스러운 포니테일이 대세인 현재의 헤어스타일과 반대로 당시에는 높이 끌어올려 묶은 포니테일이 유행했다.

서울신문

헤어 브릿지를 한 제니, 강다니엘.사진=제니 인스타그램·엠넷

4. 헤어 브릿지

헤어 브릿지 역시 최근 다시 인기를 얻고있는 헤어 트렌드 중 하나다. 강다니엘, 제니, 선미 등 최근 인기 스타들이 헤어 브릿지를 한 헤어스타일을 선보이고 있다. 헤어 브릿지는 90년대부터 2000년 초반까지 유행을 이어갔다.

서울신문

사진=핀터레스트 캡쳐

4. 나비 집게핀

머리카락 전체를 말아 고정시킬 수 있던 커다란 집게핀과 더불어 머리카락 사이사이 장식처럼 꽂을 수 있었던 집게핀이다. 소량의 머리카락을 고정시켜 헤어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었고 아기자기한 디자인과 다양한 색상은 인기의 요인이었다.


5. 곱창 머리끈

곱창 머리끈으로 불리는 천으로 고무줄을 감싼 형태의 머리끈도 다시 모습을 드러냈다. 심플한 고무줄 끈들의 유행을 지나 90년 유행했던 곱창 머리끈도 다시 유행의 조짐을 보이고 있다.


강경민 콘텐츠 에디터 maryann425@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