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텔리뷰

'히든싱어5' 양희은 "암 걸려 시한부, 플래카드 걸고 내 음반 팔더라"

by스포츠투데이

'히든싱어5' 양희은 "암 걸려 시한

‘히든싱어5’ 양희은이 황당했던 일화를 공개했다.


19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5’에서는 가수 양희은과 모창능력자 5인의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양희은은 ‘하얀 목련’에 대해 “이 노래가 발표가 됐는데 제가 암 수술을 하고 그때는 3개월 시한부 선고를 받았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런데 누가 얘기해주기를 청계천에 음반상회 몰려있는 곳에 가니까 ‘양희은 암 선고 시한부 3개월’ 플래카드가 걸렸다더라. 누가 제 음반을 그렇게 신나게 판다고 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제가 전화해서 ‘너무한 거 아니냐’고 했더니 ‘이제 새 노래 좀 발표하면 어때?’라고 하더라. 음반계에서 유명한 사람이었다. 그때는 노래가 돈이 되는 걸 몰랐다. 우리는 음반을 내주면 고마운 거였다”고 덧붙였다.


문수연 기자 ent@st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