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유 퀴즈 온 더 블럭

유재석, 오프닝부터 바지 터져…대박 조짐?

by스포츠투데이

유재석, 오프닝부터 바지 터져…대박

'유 퀴즈 온 더 블럭'이 첫방부터 대박의 조짐을 보였다.


29일 밤 케이블TV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이 첫 방송됐다.


이날 '유 퀴즈 온 더 블럭'의 MC를 맡은 유재석과 조세호는 다소 부산한 오프닝으로 방송을 시작했다.


유재석은 프로그램 설명을 이어가며 '길거리 퀴즈 토크쇼'라고 언급했다. 이에 조세호는 '토크'에 걸맞게 준비했다며 의자를 꺼냈다.


이어 의자에 앉았다 일어선 유재석을 본 제작진들은 웃음이 터졌다. 바로 유재석의 바지가 터졌던 것.


이를 본 조세호는 "바지 수선 안 해도 되냐"고 물었고, 유재석은 "무슨 수선이냐. 이대로 진행하면 된다"고 말했다. 실제로 유재석은 터진 바지를 입은 채 길거리에 나서 웃음을 자아냈다.


김샛별 기자 ent@st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