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박은경 아나운서♥이명우PD 러브스토리 "사내연애→이별 위기→프러포즈"

by스포츠투데이

스포츠투데이

박은경 아나운서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이숙영의 러브 FM'에서 박은경 아나운서가 남편 이명우 PD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해 화제다.


15일 오전 방송된 SBS라디오 러브FM '이숙영의 러브 FM'에는 아나운서 박은경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박은경 아나운서는 남편과의 첫 만남부터 사내연애, 프러포즈까지 두 사람의 러브스토리를 고백했다. 박은경 아나운서의 남편 이명우 PD는 현재 방송 중인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의 연출자다.


박은경 아나운서는 "SBS 공채 아나운서 입사 당시 이명우 PD가 나에게 먼저 말을 걸었다"며 첫 만남을 회상했다. 그는 "남편이 내게 계속해서 관심을 보였다. 하지만 나는 그런 이명우 PD가 부담스러워서 피했다. 얼마 뒤에는 동기가 '이명우 PD가 너한테 관심 있는 것 같다'고 말하더라"라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후 이명우 PD에게 밥을 같이 먹자는 문자가 왔다. 나는 당시 '사내연애는 절대 안 된다'는 나름의 철칙이 있어서 거절하려고 했다. 이명우 PD의 '오해하지 말라'는 말에 그냥 한 번 만나봤다. 막상 만나니 생각보다 재밌는 사람이더라"라고 전했다.


이에 DJ 이숙영은 두 사람의 러브스토리를 "명우오빠가 좋아하는 티 팍팍 내고, 이별의 위기도 있었지만 소중한 머리카락을 밀고 프러포즈를 하러 와서 결국 결혼까지 갔다"고 간결하게 정리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