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공현주 "결혼 3개월 차 남편 육아하는 기분, 혼인신고 無 "

by스포츠투데이

스포츠투데이

공현주 /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공현주가 결혼생활의 고충을 털어놨다.


11일 밤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염장자(?)들 특집-심하게 저지른 사랑'으로 꾸며져 공현주, 곽정은, 서유리, 강태성, 블락비 유권이 출연했다.


이어 공현주는 "결혼한 지 3개월 됐지만, 아직 혼인신고를 하지 않았다. 이후 미스터리 장르를 연기하다보니 혼인신고를 더 신중히 해야겠다고 생각이 들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공현주는 "신혼에 대한 환상이 있었다. 고소함 외에 쓴 맛도 보고 있다. 이상과 현실의 차이가 있으니까"라면서 "현실을 받아들이고 순응하려고 노력 중이다"고 덧붙였다.


공현주는 "막상 결혼하고 보니까 내가 지금 결혼을 한 건지 아이를 키우는 건지 싶더라"면서 고충을 털어놨다.


공현주는 "매 순간 남편을 키운다는 생각이 든다. 남편의 출퇴근을 몇일 동안 도와줘더니 아이를 등하교시키는 느낌이었다. 시어머니와 통화 중에도 '오늘 시금치 먹였어요' 하게 되더라. 유치원 선생님이 학부모에게 보고하듯 대화하게 되더라. 뭔가 잘못된 것 같다 싶었다"고 말했다.


곽정은은 "너무 챙겨줘야 하는 남자는 어느 순간 섹시함을 잃는 것 같다"면서 경각심을 줬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