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라디오스타' 홍현희 "김호영, 볼 때마다 쇼윈도 커플로 의심"

by스포츠투데이

스포츠투데이

김호영 홍현희 / 사진=MBC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 뮤지컬 배우 김호영이 홍현희, 제이쓴 부부가 쇼윈도 커플인지 의심했다.


26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황금 통령상' 특집으로 꾸며져 방송인 홍현희, 뮤지컬 배우 김호영, 그룹 우주소녀 보나, 크리에이터 도티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호영은 홍현희와 남편 제이쓴의 연애를 가장 먼저 알아챘다고 전했다. 그는 "제이쓴이 연애한 다는 사실은 눈치챘지만 상대가 홍현희일 줄은 몰랐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제이쓴이 SNS에 상의 탈의하고 침대에 누워있는 사진을 올린 적이 있다"며 "다른 사람들은 상의 탈의한 사실에 집중할 때 나는 남다른 촉이 왔다. 사진을 확대해보니 여자 향수가 있더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러자 홍현희는 "일부러 그랬다. 누군가는 알아채길 바랐다"고 설명했다. 김호영은 "이후 상대가 누군지 궁금했다. 그런데 열애 기사가 나오더라. 너무 놀랐다. 두 사람은 상상치 못 했다"고 말했다.


홍현희는 아직도 김호영이 두 사람의 사이를 의심한다고 호소했다. 그는 "지인들과 함께 만나는 자리마다 '쇼윈도 얼마에 계약했냐'고 묻더라. 오히려 제이쓴과 사이가 더 좋아졌다"고 전했다.


이를 듣던 김구라는 "두 사람이 쇼 윈도 부부면 서로에게 못 할 짓"이라며 "무슨 부귀영화를 누리겠다고 그러겠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인턴기자 ent@st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