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이슈 ] 심재희의 골라인

경기를 지배한 와일드카드 황의조·조현우

by더팩트

경기를 지배한 와일드카드 황의조·조현

한국, 바레인에 6-0 대승! 황의조(왼쪽)와 조현우가 15일 한국-바레인 경기에서 김학범호의 대승을 이끌었다. 6일 파주트레이닝센터에서 함께 훈련하는 황의조와 조현우. /사진=뉴시스

황의조·조현우, 한국-바레인전 맹활약


기분좋은 첫 경기 대승이다. 6-0. 김학범호가 '중동의 복병' 바레인을 완파하며 첫 단추를 잘 뀄다. 그 중심에선 와일드카드 황의조와 조현우가 있었다.


한국이 15일(한국 시간) 인도네시아 반둥 시 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조별리그 E조 1차전에서 바레인을 6-0으로 대파했다. 전반전에 황의조의 해트트릭 등 5골을 몰아치며 일찌감치 승세를 굳혔고, 후반전에 조현우가 '미친 선방'을 펼치며 바레인의 추격 의지를 꺾었다. 후반전 추가시간에는 황희찬이 쐐기포를 터뜨리며 완승을 신고했다.

경기를 지배한 와일드카드 황의조·조현

황의조가 한국-바레인 경기에서 골을 터뜨린 뒤 기뻐하고 있다. 황의조는 해트트릭을 폭발하며 한국-바레인 하이라이트를 장식했다. /사진=반둥(인도네시아).뉴시스

전반전은 황의조가 지배했다. 최전방에서 해트트릭을 폭발하며 날아올랐다. 깔끔한 퍼스트 터치와 정확한 슈팅, 그리고 부지런한 움직임이 모두 빛났다. 자신의 장점을 십분 발휘하며 바레인 수비를 무너뜨렸다.


골로 논란을 일단 잠재웠다. 또 다른 와일드카드 손흥민이 없는 상황에서 자신의 존재감을 확실히 드러냈다. 한국은 황의조의 해트트릭에 힘입어 별다른 위기 없이 전반전에 사실상 승리를 확정지었다.


후반전에는 골문에서 조현우가 존재감을 드러냈다. 바레인의 거센 공세를 침착한 방어로 다 막아냈다. 후반전 중반 결정적인 선방을 수 차례 펼쳤다. 상대 공격수와 1 대 1로 맞서는 위기에서 슈팅 각도를 잘 좁혀 실점 위기를 넘겼고, 대포알 같은 연속 중거리 슈팅을 새처럼 날아서 걷어냈다.


전반전과 다르게 다소 불안했던 한국 수비는 '최후의 보루' 조현우 덕분에 '클린 시트'(무실점 경기) 승리를 완성했다. 첫 경기 대량 득점만큼 중요한 것이 무실점 승리다. 골문을 지키는 와일드카드 조현우의 명불허전 슈퍼세이브가 김학범호의 산뜻한 출발을 매조지었다.

경기를 지배한 와일드카드 황의조·조현

조현우가 한국-바레인전에서 상대 중거리 슈팅을 멋지게 막아내고 있다. 조현우는 후반전 중반 수 차례 '미친 선방'으로 또 다른 한국-바레인 하이라이트를 만들어냈다. /사진=반둥(인도네시아).뉴시스

공격은 깔끔하게 잘 터졌고, 골문은 든든하게 잘 지켜졌다. 김학범호의 와일드카드 황의조와 조현우가 경기를 지배하며 금메달 프로젝트 첫 퍼즐을 완벽하게 맞췄다. 이제 손흥민까지 가세하는 '와일드카드 완전체'의 활약이 기대된다. 한국은 17일 말레이시아와 조별리그 2차전을 갖는다.


더팩트 | 심재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