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컬처 ]

사진작가 엄마와
7살 딸이 함께 만든 행복한 디즈니랜드

by디아티스트매거진

사진작가 엄마와 7살 딸이 함께 만

©Camillia Courts

디즈니 애니메이션의 한 장면을 보는 듯한 환상적인 사진들이 SNS에서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미국의 사진작가 카밀리아 코츠(Camillia Courts)는 2년 전 우연히 딸 라일라와 함께 들린 디즈니랜드에서 디즈니 공주 옷을 입은 귀여운 딸의 모습에 영감을 얻어 디즈니 코스프레 사진을 찍기 시작했다.

사진작가 엄마와 7살 딸이 함께 만

©Camillia Courts

두 모녀가 함께 만든 디즈니 코스프레 사진은 7살이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을 만큼 풍부한 표정의 연기와 포즈를 완벽하게 소화해 낸 딸 라일라와 완성도 있는 사진을 위해 직접 마녀로 분장해 딸을 돋보이게 해준 엄마 카밀리아의 열성 덕분에 전 세계 유명 매체에 소개되며 두 사람을 화제의 인물로 만들어 주었다.

사진작가 엄마와 7살 딸이 함께 만

©Camillia Courts

사진작가 엄마와 7살 딸이 함께 만

©Camillia Courts

사진작가 엄마와 7살 딸이 함께 만

©Camillia Courts

사진작가 엄마와 7살 딸이 함께 만

©Camillia Courts

사진작가 엄마와 7살 딸이 함께 만

©Camillia Courts

사진작가 엄마와 7살 딸이 함께 만

©Camillia Courts

사진작가 엄마와 7살 딸이 함께 만

©Camillia Courts

[디아티스트매거진=이지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