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테크 ]

온디맨드 정원 관리 플랫폼
서비스, Plowz & Mowz

by버티컬플랫폼

Overview

  1. 서비스(제품)명/기업명
    1. On Demand Lawn Mowing & Snow Plowing / Plowz & Mowz(NY/USA)
  2. 서비스일
    1. ‘14년
  3. 서비스 내용(Web, Android, iOS)
    1. 웹이나 모바일 앱을 통해 잔디 손질, 제설, 낙엽 정리 등을 예약할 수 있는 모 온디맨드 정원 관리 플랫폼 서비스로, 소비자는 저렴한 비용에 신속한 서비스(당일 서비스 완료 원칙)를 제공받을 수 있고, 공급자는 유휴장비를 이용해 추가소득을 얻을 수 있음
  4. 서비스 실적
    1. 20명의 제설차 운전기사로 시작해 현재는 약 56,000명의 서비스 제공자가 참여중임. 서비스 지역도 시러큐스(Syracuse)한 곳으로 시작해, 현재 30개 이상의 지역 (Boston, New York, Indianapolis, Raleigh 등)까지 확대됨
  5. 수익모델
    1. 이용 수수료 (소비자에게 받은 서비스 대금 중 25~30%의 수수로를 가져가고 나머지를 서비스 제공자에게 지급함)
  6. 투자관련
    1. 총 투자금액: 150만 달러
    2. 최근 투자 유치 현황: '16년 8월, 150만 달러의 Seed단계 투자를 유치함(Science)

Service/Product Video

창업자 배경 및 향후 계획

  1. 창업(자) 배경
    1. 창업자들의 이전 경력
      1. 마호니는 컴퓨터 설치, 네트워크 구축, 보안 등을 전문으로 하는 IT회사를 운영했음. 마호니는 현재 플로즈 앤 모즈에서도 기술적인 부분을 담당하고 있음
      2. 잉글랜더는 정치과학을 전공했으며, 현재 회계와 디지털 마케팅 관련 업무를 담당하고 있음
    2. 창업 계기
      1. 2012년 폭설로 인해 집에 갇히게 된 마호니의 어머니는 제설차를 부르려고 했으나, 이미 모든 직원들이 제설작업을 위해 사무실을 비운 터라 전화연결이 되지 않음
      2. 바로 코앞에 잠재고객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냥 집앞을 스쳐 지나가는 제설차를 보며 마호니는 제설업계에 뭔가 문제가 있다고 생각하게 되었고, 이를 친구인 잉글랜더에게 털어놓으며, 플로즈 앤 모즈에 대한 구상을 시작하였음
      3. 마호니가 평소 온디맨드 테크놀로지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있었던 것 역시 창업에 영향을 주었음
    3. 창업자들이 생각하는 성공 비결
      1. 창업자가 생각하는 성공비결은 크게 3가지 정도임. 첫째는 미디어의 스포트라이트임. 플로즈 앤 모즈는 창업 초기 보스턴 글로브(Boston Globe)나 블룸버그 비즈니스위크(Bloomberg Businessweek) 등 다수의 언론에 소개되면서 대중적인 주목을 받을 수 있었음
      2. 두 번째는 기존 시장이 커버하지 못했던 영역을 발굴했다는 점임. 잉글랜더의 말에 따르면, 미국 내 주택 소유자 중 65%가 전문적인 정원사를 고용해 본 적이 없다고 함. 이는 월 단위, 또는 계절 단위 계약으로 인한 가격부담 때문임. 플로즈 앤 모즈는 이들 소비자들에게는 필요한 서비스를 제공해주고, 공급자에게는 완전히 새로운 고객층을 제공해 줌
      3. 마지막은 안정적인 수익원을 마련했다는 점임. 플로즈 앤 모즈는 제설 서비스 플랫폼으로 시작했으나, 제설의 경우 겨울에만 수요가 있기 때문에 보다 안정적으로 수익을 창출하기 위해 잔디 손질 서비스를 추가하였음
  2. BM 카테고리
    1. E-commerce, On-Demand Service
  3. 향후 계획
    1. 60개 이상의 지역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임

ROA Comment

  1. 공급자 입장에서 보면, 기존 사업을 유지하면서 장비에 여유가 생길 떄마다 플로즈 앤 모즈를 통해 추가소득을 얻을 수 있다는 이점이 있음. 플로즈 앤 모즈 홈페이지에 의하면 제설업체들은 폭설 기간에 약 1,200달러, 정원관리 업체들은 한 주 평균 620달러의 추가소득을 얻을 수 있음. 소규모 사업자의 경우, 별도의 마케팅이나 시장조사 없이 플로즈 앤 모즈를 통해 주문을 받을 수 있으므로 관련 비용을 크게 절감할 수 있음. 또한 플로즈 앤 모즈가 소비자에게 대금을 받아서 24시간 내 전달하기 때문에, 회계 관련 작업에 들어가는 노동력과 비용을 최소화할 수 있음
  2. 소비자의 경우, 플로즈 앤 모즈는 신청 당일 서비스를 완료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기 때문에 신속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으며, 필요한 때 1회만 이용할 수 있기 때문에 가격부담이 크게 완화됨. 또한 웹, 안드로이드, iOS를 모두 지원하며, 주문, 견적, 결제까지 이를 통해 처리할 수 있어 편리한 이용이 가능함. 주문시의 정보가 그대로 저장되어 재주문이 매우 간편해진다는 점도 장점임
  3. 기존 사업자들은 대부분 월, 계절 단위로 계약으로 쇼핑몰, 사무실 등의 대형 고객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기 때문에 플로즈 앤 모즈와는 시장이 겹치지 않음. 플로즈 앤 모즈와 유사한 업체로는 플로우 미(Plow Me)가 있음. 플로우 미는 제설차들이 다니는 루트를 구획하고, 소비자들이 자신의 집 근처의 루트를 지나는 제설차에 서비스를 주문할 수 있는 서비스임. 그러나 플로우 미의 경우 서비스 제공 여부와 가격이 전적으로 해당 제설업체의 권한이기 때문에 시간 내에 신속한 서비스 제공이 어렵고, 견적도 받아볼 수 없음 또한 서비스가 웹으로밖에 지원되지 않기 때문에 종합적으로 플로즈 앤 모즈가 경쟁력에서 크게 앞선다고 할 수 있음
  4. 플로즈 앤 모즈는 당초 2015년까지 60개 이상의 지역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었으나, 실현하지 못했음(현재 약 30개 지역에서 서비스 중) 따라서 지금의 속도와 서비스 품질을 유지하면서 이를 전국 단위로 확대하는 것이 앞으로의 과제가 될 전망임. 또한 서비스가 모두 웹과 모바일을 통해 이루어지기 때문에, 이에 익숙하지 않은 소비자층에게 어필할 수 있을지를 고민이 필요함

본 버티컬 플랫폼 BM을 보다 상세하게 분석한 BM분석 보고서는 다음 IT알려줌 웹 서비스에서 만나실 수 있습니다. 해당 보고서는 Usage Process와 ROA Comment 관련 내용이 추가로 포함됩니다(유료 보고서로 제공합니다).
BM 분석 보고서 바로가기 (http://roadb.com/business-model/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