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테크 ]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리뷰, 그리고 IoT플랫폼에 대한 고찰

by버티컬플랫폼

지난 2016년 10월 12일부터 14일 까지 3일 동안 코엑스에서 미래창조과학부가 주최하고, 한국사물인터넷협회가 주관한 [2016년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가 개최되었다.

 

국내 사물인터넷 관련 대표적인 기업들이 모두 전시회에 참여했을 정도로 방대하게 치러진 이 전시회의 이모저모와 함께, 국내 대표적인 토종 IoT플랫폼 사업을 전개 중인 달리웍스(Daliworks)의 Thing+ 케이스 스터디 보고서를 버티컬 플랫폼을 통해 처음으로 런칭하고자 한다.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1. 일시 : 2016. 10. 12(수)-14(금) 오전 10시-오후 5시
  2. 장소 : 삼성역 코엑스(COEX) 3층 C홀
  3. 주최 : 미래창조과학부 주관 : 한국사물인터넷협회

2016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이모저모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리뷰,

    2016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전시회 전경 | 출처 : ROA컨설팅

  1. 이번 전시회에서는 IoT를 접목한 다양한 응용 서비스와 융합제품, 플랫폼 등의 기술들이 대거 선보인 점이 특징
  2.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리뷰,

    IoT 센서 기반의 응용 서비스들이 대거 출품 | 출처 : ROA컨설팅

  3. 국내 양대 이동통신사업자인 SKT와 KT도 대규모 전시관을 통해 자사 IoT플랫폼 관련 제품/서비스를 전시
  1. SKT
    1. 자사의 IoT 전용망 기술인 로라(LoRa)를 대대적으로 홍보함
    2.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리뷰,

      SKT전시관 | 출처 : ROA컨설팅

    3. 전시회에서는 IoT 로밍 기술 표준을 소개, 참석한 국내외 사업자들에게 전국망 상용화 노하우와 기술 서비스 개발 현황을 소개
    4.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리뷰,

      SKT LoRa 로밍 현황 | 출처 : ROA컨설팅

  2. KT
    1. KT는 기가(GiGA) 얼라이언스(Alliance) 회원사와 공동으로 개발한 아이템을 다수 전시함
    2. KT 부스에서 유난히 눈길을 끌었던 것은 전기자동차 충전인프라 시스템이었음.
    3.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리뷰,

      KT 전기자동차 충전부스 | 출처 : ROA컨설팅

달리웍스의 IoT플랫폼

  1. 이번 전시회에 출품한 벤처기업 중 가장 눈에 띤 기업은 달리웍스로, 전시회 공간 중앙을 모두 빌려 IoT Street 형태의 부스를 꾸미고 자사 IoT플랫폼인 Thing+를 소개. 달리웍스의 IoT Street는 총 4개 Theme로 구성되어 운영됨
  2.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리뷰,

    달리웍스의 IoT Street | 출처 : ROA컨설팅

  3. 스마트 팩토리 관(Smart Factory) : 달리웍스 IoT Platform 서비스 브랜드인 Thing+가 적용된 중소/중견 기업의 생산공장 현장에 스마트 팩토리 솔루션으로 적용된 사례 전시. 최근 부상하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 솔루션 중 하나인 스마트 팩토리 솔루션으로서 Thing+가 어떻게 적용되고 있는지 구체적인 예시와 사례 제공
  4.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리뷰,

    달리웍스의 스마트팩토리 관 | 출처 : ROA컨설팅

  5. 스마트 헬스케어 관 : 서울대 분당병원에 적용된 실제 사례를 포함하여 병원에 적용되는 IoT플랫폼에 대한 사례, 솔루션 제공
  6.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리뷰,

    스마트 헬스케어 관 | 출처 : ROA컨설팅

  7. 스마트 시티 관 : 달리웍스 IoT플랫폼 Thing+이 스마트 시티 플랫폼에 어떻게 적용되는 지에 대한 실제 매커니즘과 사례 중심으로 전시
  8.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리뷰,

    스마트 시티 관 | 출처 : ROA컨설팅

  9. 스마트 팜 관 : 농업분야에 적용되는 Thing+의 실제 사례와 솔루션 전시
  10.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리뷰,

    스마트 팜 관 | 출처 : ROA컨설팅

  11. 달리웍스 Thing+가 제공하는 IoT플랫폼 4가지 : Thing+ Rest API, Portal, Embedded Solution, Open Hardware.
  12. 스마트 팩토리, 헬스케어, 시티, 팜 영역에 고객 니즈에 따라 현장에서 IoT센서를 통해 나오는 모든 데이터를 Thing+의 솔루션을 통해 Collecting하고 Dashboard에 수집된 내용을 Cloud Base로 분석내용을 실시간으로 통보
  13.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리뷰,

    Thing+의 IoT플랫폼 4대 솔루션 | 출처 : ROA컨설팅

달리웍스-ROA컨설팅 IoT플랫폼 케이스 스터디 보고서

ROA컨설팅은 그 동안 Digital Transformation(디지털 변혁)과 관련된 국내외 주요 성공 사례를 분석해왔으며, 이를 기반으로 Digital Transformation Readiness Index(DTR Index)를 발표한 바 있다. DTR Index에서 제시하는 20개의 디지털 변혁 준비 체크리스트는 크게 3가지 관점에서 준비정도를 체크할 수 있도록 고안되었다. 하기 도표가 이를 설명하고 있다.

2016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 리뷰,

Digital Transformation Readiness Index(DTR Index) | 출처 : ROA컨설팅

ROA컨설팅에 따르면, 전통적인 비즈니스 모델을 영위하는 기존 중견/대기업들은 디지털 변혁을 통해 스스로 비즈니스 모델 혁신자로 거듭나고자 노력하는데, 이 때 공통적으로 3단계의 '변혁'이 지속성/연속성을 가지고 꾸준히 진행된다는 점이다. 그리고 내부 자원 통제 중심에서 외부 인터랙션(Open Innovation)을 강화하면서 자원 조정/조율자로 진화하는 특성을 보인다. 그리고 고객으로 부터 확보가능한 모든 데이터를 자산화(Asset) 함으로써 이를 적절이 수집/분석하여 완전히 새로운 고객가치(Customer Value)를 제공하여 스스로 비즈니스 모델 혁신자로 성장 모멘텀을 만드는 데 노력한다(Phase II). 

 

이를 통해 단일 시장에서 생산한 제품/서비스를 단일 시장 내 고객에게 마진을 붙여 판매하는 단면시장(One-Sided Market)에서 벗어나, 완전히 서로 다른 고객집단/사용자이나, 사업자가 제공하는 플랫폼을 통해 제공되는 제품과 연결된 서비스를 통해 연결/매개된 생태계가치를 획득하는 방향으로 비즈니스 모델이 진화한다(Phase III).

 

정리하면, Phase I. 조직/문화적 변혁단계 --> Phase II. 기술적 변혁 단계 --> Phase III. 플랫폼 BM으로의 변혁단계의 과정을 거쳐 전통적 기업의 디지털 변혁이 완성된다고 할 수 있다. GE의 사례는 이러한 경로를 거쳐 진화한 대표적인 사례라고 할 수 있다.

 

그러나 GE와 같이 제프리 이멜트 회장과 같은 Visionary가 직접 팔을 거둬부치고 기존 사업모델의 혁신을 오랫동안 연속적으로 스스로 변화시키는 케이스는 전 세계적으로도 드물다. 오히려 많은 대기업들은 스스로 디지털 변혁자(Digital Transformer)가 되기 위해 기존 조직/문화의 관성을 쉽게 허물기 힘든 것이 사실이고, 특히 내부의 Data Asset을 통합적으로 취합하여 Cloud에 쌓고 분석하는 기술력을 내부 인적자원 만으로 구축하는 것이 거의 불가능에 가깝다.

 

이를 위해 전 세계적으로 기존 전통적인 중견 및 대기업이 투자한 설비/시설(고정자산)에서 나오는 다양한 데이터들을 수집하여 기존 CRM 및 ERP와 통합하여 의사결정을 효율적으로 내리게 도와주고, 실제 설비/시설 현장에서의 값비싼 기계장치의 예기치 못한 에러 레이트(Error Rate)를 사전에 진단하여 예방하는 Prediction System으로서 통합적인 IoT플랫폼을 제공하는 기업, 이른 바 디지털 변혁지원자(Digital Transformation Enabler)들이 늘어나고 있다.

 

ROA컨설팅이 최근 주목하고 있는 영역이 바로 이 '디지털 변혁지원자' 들이다. 특히 IoT Platform 영역에서 제조기반의 대기업/중견기업의 디지털 변혁을 지원하는 사업자로 PTC Group(Thingworks), 텔릿과 같은 글로벌 플레이어가 유명하고, 국내에서는 거의 유일하게 달리웍스의 Thing+가 국내보다는 오히려 해외에서 그 기술력과 서비스에 대한 평가가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이에 ROA컨설팅은 달리웍스의 Thing+ 케이스 스터디 보고서를 협업으로 정리하여 발행하게 되었다. 이 보고서를 통해 실제 디지털 변혁지원자로서 IoT플랫폼이 어떻게 작동되는지, 그리고 실제 현장에서의 기대효과는 어떻게 나타나는지 간략히 살펴보았다.

 

ROA컨설팅의 IoT플랫폼 케이스 스터디 보고서 | Thing+ 사례 분석 보고서

출처 | ROA컨설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