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부부의 세계' 한소희 "믿음 주는 배우 될 것…시청자 덕분에 더 빛났다"

by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배우 한소희가 '부부의 세계' 종영 소감을 밝혔다.


17일 한소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한소희는 풍성한 웨이브 펌을 한 채 원피스를 입고 있다.


꽃다발을 들고 있는 한소희는 환한 미소를 지으며 미모를 자랑했다.


이와 함께 한소희는 "그동안 '부부의 세계'를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선배님들과 감독님 작가님 그리고 고생해주신 모든 스텝분들과 끝까지 함께해주신 소중한 시청자 여러분들이 있었기에 행복하게 마지막화를 마무리 할 수 있었습니다"라며 종영 소감을 전했다.


이어 "항상 제 자신이 부족한것을 너무 잘 알고있기 때문에 응원해주셨던 모든 말들이 저에게는 한걸음 더 나아갈수있는 힘이 되었습니다"라고 이야기했다.


또한 "주신 관심과 사랑에 부끄럽지 않도록 더욱더 성장하고 믿음을 드리는 배우가 되도록 하겠습니다"라며 "시청자 여러분 덕분에 더 빛이 났던 '부부의 세계'였습니다"라고 감사한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한소희는 "같이 울고 웃고 했던 시간들을 잊지 않겠습니다. 감사하고 또 사랑합니다"라며 글을 마무리 했다.


한편 지난 16일 막을 내린 '부부의 세계'는 자체 최고 시청률 28.3%를 기록했다. 한소희는 극중 이태오(박해준 분)의 불륜녀 여다경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이하 한소희 인스타그램 전문

그동안 '부부의 세계'를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선배님들과 감독님 작가님 그리고 고생해주신 모든 스텝분들과 끝까지 함께해주신 소중한 시청자 여러분들이 있었기에 행복하게 마지막화를 마무리 할 수 있었습니다.


항상 제 자신이 부족한것을 너무 잘 알고있기 때문에 응원해주셨던 모든 말들이 저에게는 한걸음 더 나아 갈 수 있는 힘이 되었습니다. 주신 관심과 사랑에 부끄럽지 않도록 더욱더 성장하고 믿음을 드리는 배우가 되도록 하겠습니다.


시청자 여러분 덕분에 더 빛이 났던 '부부의 세계'였습니다! 같이 울고 웃고 했던 시간들을 잊지 않겠습니다. 감사하고 또 사랑합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한소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