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 가기

[ 연예 ]

'옥문아들' 장윤주 "출산 후 하루 1천 칼로리 먹어…성형 하고파"

by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장윤주가 출산 후 독한 다이어트를 통해 몸매를 되찾았다고 밝혔다.


7일 방송된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모델 장윤주가 게스트로 출격, 열정적으로 퀴즈 풀이에 나섰다.


이날 장윤주는 등장하자마자 모델 워킹을 요청받아 골반 워킹을 보여줬다. 이에 MC들은 출산 후에도 자기 관리를 철저하게 한 장윤주의 모습에 감탄했다.


그러자 장윤주는 "아이를 낳았기 때문이라기보다 어떤 한 사람으로서 여자로서 에지를 잃고 싶지 않았다"며 "출산 후에는 6개월 동안 하루에 1천 칼로리만 먹었다"고 다이어트 비법을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엑스포츠뉴스

또 장윤주는 '관상이 아닌 몸상을 본다'는 MC 송은이의 말에 "직업병"이라며 "1초 만에 그 사람 걸음걸이, 고칠 부위까지 파악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리곤 김용만이 최근 굶어서 다이어트를 했다는 것을 맞혀 놀라움을 안겼다.


데미무어의 무릎 주름 성형 관련 퀴즈에는 성형 바람을 전하기도 했다. 장윤주는 "저도 지금까지 활동하면서 얼마나 수술하고 싶었겠냐. 권유도 많이 받았다. 조금씩 다 하고 싶었다"며 얼굴 피부를 당기는 수술을 하고 싶다고 밝혔다.


'독박육아'를 한다는 조류 아프리카자카나 이야기에는 4살 딸 육아 일상을 공유했다. 그는 "일도 하고 아이도 키우고 그러다 보니까 에너지가 없는 상태에서는 숨어버리고 싶다"고 토로하면서도 "남편이 잘 도와준다. 같이 하지 않으면 할 수 없다"고 말했다.


또 모델 엄마를 닮아 키가 크다며 "남다르다. 크다. 또래 애들에 비해 크고 다리가 길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배우 관련 퀴즈가 나오자 문소리와 전화 연결을 하기도 했다. 문소리는 MC들과 전화로 대화를 나누다 남편 장준환에 대해 "가장 달달한 말? 그 많이 달달하세요"라더니 "쓴 거 좋아한다. 달달하 남자랑 결혼하긴 했는데 나쁘진 않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KBS2 방송화면